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팝핀현준, 외제차 가득한 차고 공개 ‘모터쇼 방불’

성형설 김남주, 8년간 외모 변천사 ‘어디가 변했나?’

씨엘, 비키니로 뽐낸 육감적 몸매 ‘섹시 폭발’

샤를리즈 테론 근황, 22kg 모두 감량하고 시사회 등장[포토엔]

올 크리스마스는 에일리와..12월24일-25일 콘서트 개최 배효주 기자
배효주 기자 2016-12-01 09:23:38


[뉴스엔 배효주 기자]

에일리가 오는 12월 24, 25일 양일간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크리스마스 콘서트 'Welcome Home'을 개최한다.

크리스마스 콘서트 'Welcome Home'은 에일리의 노래와 꿈이 쌓여 만들어진 공간인 'HOME'에 관객들을 초대하는 컨셉으로 꾸며진다.
최근 네 번째 미니앨범 'A New Empire'로 기존 음악 스타일과 확연히 달라진 에일리만의 음악을 선보여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에일리만의 공간'에서 '에일리만의 음악'으로 선보일 무대에 큰 기대가 모인다.

또한 알앤비, 힙합, 소울, 팝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드는 에일리의 곡들부터 SBS ‘판타스틱 듀오’, KBS ‘불후의 명곡’에서 원곡 가수와 시청자들의 극찬을 받았던 곡들까지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일 것을 예고했다.

에일리 콘서트 티켓은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사진=쇼노트 제공)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정우성이 직접 공개한 미투 논란 곽도원 첫 근황
정정아, 아나콘다 사건→데이트폭력→교통사고 “죽을 결심”
‘의료사고’ 한예슬 “오늘 찍은 사진, 너무 마음 무너지네요”
‘슈가맨2’ 얼굴없는 가수 란 ‘어쩌다가’ 열창..싸이월드 휩쓸었던 명곡
‘그것이 알고싶다’ 세 여자의 죽음, 최씨 연쇄살인 의심 이유
‘지방종 의료사고’ 한예슬, 흉터보다 더 크게 남을 마음의 상처
신동욱 ‘썰전’ 시청평 “나경원, 유시민에 놀아난 꼴”
‘썰전’ 나경원 드루킹 언급에 유시민 빵터진 이유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정우성이 직접 공개한 미투 논란 곽도원 첫 근황

정정아, 아나콘다 사건→데이트폭력→교통사고 “죽을 결심”

‘견미리 붕어빵’ 이유비, 심쿵 부르는 살인 윙크

‘의료사고’ 한예슬 “오늘 찍은 사진, 너무 마음 무너지네요”

‘비행소녀’ 박기량 “현재 비혼, 열심히 혼자를 즐기는 중”

‘그것이 알고싶다’ 세 여자의 죽음, 최씨 연쇄살인 의심 이유(종합)

‘인형의 집’ 왕빛나, 박하나♥이은형 키스 목격 배신감

위너 강승윤X이승훈, 이번주 ‘키스더라디오’ 스페셜DJ 출격(공식)

‘우리가 만난 기적’ 김명민, 아들 서동현과 화해.. 김현주 의심

아비치 前여친 에밀리골드버그, 생전 커플사진 공개 “믿을수 없어”

[TV와치]‘추리2’ 시즌3를 기대하는 이유

[무비와치]영화값 인상과 ‘어벤져스3’ 개봉, 꼼수와 우연 사이

[TV와치]김도균 여친 해명? 이미 깨져버린 ‘하트시그널2’

[TV와치]‘스위치’ 속내 모를 진짜 검사 장근석이 무서운 이유

[스타와치]“우물안 개구리였다” 슈스된 방탄소년단의 두려움과 성공

[무비와치]故김주혁 마지막 영화 ‘독전’ 기대 반, 아쉬움 반

[TV와치]‘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누군가에겐 한편의 공포영화

‘싱글2’ 아내 엄마 아닌, 남편도 몰랐던 진짜 본모습[종영기획]

김하온서 이병재까지 ‘고등래퍼2’가 발굴한 원석[종영기획②]

[뮤직와치]방탄소년단, 또 美아마존 베스트셀러 1위..기록행진 시작됐다

박인비 “세계랭킹 1위 목표 ..

박인비가 세계랭킹 1위에 복귀한 소감을 밝혔다. 박인비(30 KB금융그룹)는 4월23일..

‘와이키키’ 정인선 “시즌2, 마음 맞..

‘나를 기억해’ 이유영 “30세 별 느..

‘무도리’ 유일용 PD가 집어낸 ‘1박..

한선화 “예쁜 역할만 해, 털털한 캐릭..

‘와이키키’ 이이경 “연인 정인선과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