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살림남2’ 미나, 탄탄 복근 드러낸 비키니 래시가드 자태 ‘...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멸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반듯한 B vs 갑질 매니저 극과극,지킬박사와 하이드인가?[여의도 휴지통]

‘더 퀸즈’ 신지애-고진영, 첫날 일본팀과 맞대결 주미희 기자
주미희 기자 2016-12-01 08:59:49


[뉴스엔 주미희 기자]

KLPGA 투어 팀의 필승조 신지애, 고진영이 '더 퀸즈' 첫날 일본 팀과 맞대결을 펼친다.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이하 KLPGA)는 오는 12월2일부터 4일까지 사흘간 일본 아이치현 미요시 컨트리클럽(파72/6,500야드)에서 열리는 ‘더퀸즈 presented by 코와’(총상금 1억 엔, 한화 약 10억2,000만 원) 1라운드 포섬 매치플레이의 조 편성을 발표했다.
각 투어에서 2명씩 한 조를 이뤄 총 4조(8명)가 대결을 펼치게 될 이번 대회의 1라운드는 ‘포섬 매치플레이’ 방식으로, 선수들은 약 1시간 동안 조 편성에 신중에 신중을 기하는 모습을 보였다. 주장이자 맏언니인 신지애(28 쓰리본드)를 비롯한 8명의 선수는 서로의 장점을 정확히 파악하고, 승점 2점을 따내기 위한 전략을 세우며 1라운드의 조를 편성했다.

KLPGA 선수들이 조 편성에서 가장 신경 쓴 부분은 ‘심리적 안정감’이었다. 지난주 이벤트 대회로 열린 ‘ING생명 챔피언스 트로피’에서 함께 경기하며 호흡을 미리 맞춰 봤던 선수들은 팀 매치인 만큼 실수를 해도 서로를 이해하고 부담을 느끼지 않는 선수끼리 팀을 이루는 것이 중요하다고 의견을 모았으며, 포섬 경기 방식은 플레이 스타일이 비슷한 선수가 한 조가 되는 것이 좋다는 판단에 따라 조를 편성하는 데 심혈을 기울였다.

먼저 2016 시즌에 생애 첫 우승을 기록하고 뒤이어 우승을 보태 시즌 2승을 달성해 최고의 시즌을 보낸 장수연(22 롯데)과 시즌 1승, 통산 3승을 기록 중인 KLPGA 대표 장타자 김민선5(21 CJ오쇼핑)가 한 조가 돼 공격적인 스타일의 골프로 호주여자프로골프(ALPG) 투어 팀에 맞선다.

일본투어(JLPGA)와 대결할 조는 2016 KLPGA 대상을 받게 된 시즌 3승, 통산 7승의 고진영(21 넵스)과 KLPGA의 주장이자 생애 투어 통산 44승(KLPGA 20승, USLPGA 11승, JLPGA 13승)을 기록중인 골프지존 신지애가 나선다.

또 세 번째 조는 수비형 골퍼들이 뭉쳤다. 안정적인 플레이 스타일을 고수하며 기회가 왔을 때 놓치지 않는 배선우(22 삼천리)와 정희원(25 파인테크닉스)이 한 조를 이뤄 유럽 투어(LET)를 대표할 선수들과 실력을 겨룬다.

조 추첨을 통해 상대 투어가 결정된 마지막 조에는 올해 나란히 2승 씩을 기록하고 시즌 내내 꾸준한 모습으로 골프팬에 즐거움을 선사했던 KLPGA 기부천사 김해림(27 롯데)과 퍼트의 달인 이승현(25 NH투자증권)이 한 팀을 이뤘다.

더퀸즈에서 또 한 가지 흥미로운 것은 대전표 추첨 방식이다. 각 투어 세 조가 한 번씩 대결하고 남은 한 조의 상대는 추첨을 통해 정한다는 것이 이번 대회의 색다른 점이다.

1라운드 남은 한 조의 상대를 정하기 위해 각 4개 투어 사무국에서 조 추첨식에 참가했으며 조 추첨은 다음과 같은 방식으로 진행됐다.

먼저, 대회 본부는 1부터 4까지의 숫자가 적힌 골프공을 준비했고, 추첨 순서를 공정하게 정하기 위해 알파벳순(ALPG-JLPGA-KLPGA-LET)으로 공을 뽑았다. 그 결과, KLPGA, ALPG, LET, JLPGA의 순서로 추첨을 진행하여 LET와 JLPGA, KLPGA와 ALPG의 경기가 1라운드 마지막 두 조를 장식하게 됐다.

KLPGA의 1라운드 첫 조인 김민선5, 장수연 조는 ALPG의 노장 레이첼 헤더링턴과 휘트니 힐리어를 상대로 공격적인 스타일의 골프를 구사해 상대를 압도하겠다는 포부를 내비쳤다. 필승 조로 1라운드에 나서는 두 번째 조의 고진영, 신지애는 JLPGA의 베테랑 오야마 시호와 스즈키 아이 조와 대결을 펼치며, 세 번째 조의 배선우, 정희원은 누리아 이투리오스와 이사벨 보이뉴와 맞대결을 펼친다. 마지막 조인 김해림, 이승현은 ALPG가 야심차게 합류시킨 호주교포 오수현과 지난해 좋은 모습을 보인 사라 제인 스미스를 맞아 반드시 승리하겠다는 말을 전했다.

“투어 대항전이지만 대한민국을 대표한다는 생각으로 이번 대회에 임할 생각이다”고 말문을 연 KLPGA 캡틴 신지애는 “선수들과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면서 분위기도 좋고 단합도 잘 되고 있다고 느꼈다. 편안한 마음으로 좋은 경기를 할 수 있도록 캡틴으로서 최대한 많이 도울 예정”이라며 “지난해 아쉽게 놓친 우승컵을 가져올 수 있도록 많은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국내외 팬들의 응원을 부탁했다.

한편, ‘더 퀸즈 presented by 코와’ 2라운드는 ‘포볼 매치플레이’로 펼쳐지며, 최종 라운드는 2라운드 종료 시의 1,2 라운드 포인트 합산 순위에 의해 상위 2팀은 우승 결정전을, 3,4위는 3위 결정전을 ‘싱글 매치플레이’ 방식으로 치러 최종



순위를 결정한다.(사진=KLPGA 제공)


뉴스엔 주미희 jmh020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멸품가방 뭐야?
이서원 성추행 파문 후 불난 여론에 기름붓기
문가비, 함뼘 비키니로 뽐낸 아찔 몸매 ‘바비인형인 줄’
우디앨런 한국계 아들 폭로 “아버지 아닌 어머니가 문제, 자녀들 학대”
나한일 정은숙, 이미 옥중 결혼한 부부 “27일 결혼식”
박보람, 서인국과 결별 후 밝은 근황 “수육국밥 특”
서정희, 주름 하나 보이지 않는 동안 비주얼 ‘세월 역주행’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현실판 레옹’ 김신영, 싱크로율 100% 사복에 깜짝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지통]

류현진 아내 배지현, 다저스 ‘왁스’ 베이비샤워 파티 공개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멸품가방 뭐야?[여의도 휴지통]

[어제TV]‘열애중’ 정엽, 직접 밝힌 결혼계획 “예식 NO”(인생술집)

문가비, 함뼘 비키니로 뽐낸 아찔 몸매 ‘바비인형인 줄’

‘예쁜누나’ 오만석 “울산서 손예진 아빠로 불려, 놀라운 순간”(인터뷰②)

[이슈와치]이서원 성추행 파문 후 불난 여론에 기름붓기

류현진, 어머니의 날 맞아 배지현 아나·부모님과 ‘가족사진’

‘마이웨이’ 김애경 “5살 연하 남편과 결혼식도 혼인신고도 안한 이유는..”

[무비와치]‘버닝’ 6위 추락, 아무리 흥행보단 작품성이라지만

[스타와치]‘독전’ 조진웅, 지긋지긋 흥행부진 씻어내나

[뮤직와치]빌보드 홀렸지만 여전히 방탄소년단답게, 2년연속 애프터파티 포기한 이유

[뮤직와치]자넷잭슨 미투 언급부터 방탄 정국 복근 공개까지, 美빌보드 꼽은 BEST 13

‘효리네2’ 이효리♥이상순, 영화·시트콤 넘나드는 부부[종영기획①]

[포토엔HD화보] 정해인 ‘누나들 헤어나올 수 없는 매력’(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PD수첩’ 소리박사 배명진 교수 실체, 국과수도 지적한 비과학적 분석(종합)

[스타와치]이성경 고아라, 20대 여배우 기근 이겨낼 수 있을까

[이슈와치]tvN 드라마 또 악재, 이서원에 윤태영까지 물의→하차

[이슈와치]지상파 일베 논란, 반복된 실수는 변명의 여지 없다

‘독전’ 술 끊고 살 뺀 조진..

영화 '독전'(감독 이해영)엔 독한 인물들이 여럿 나오지만 사실은 조진웅..

빅톤, 5월 보이그룹 대전 출사표 “차..

‘대군’ 진세연 “키스-눈물신, 윤시..

‘금의환향’ 방탄소년단 밝힌 #새앨범..

‘버닝’ 전종서 “김태리와 비교? 의..

‘독전’ 이주영 “긍정적인 류준열,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