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저스틴 비버, 미모의 금발 여성들과 밤새 화끈한 선상파티[파파라치컷]

멜깁슨, 60세에 얻은 아들과 병원行 ‘35세 연하 여친과 애정행각도’[파파...

엠마 왓슨이 이런 노출을? 과감한 밀착슈트 의상[파파라치컷]

머라이어 캐리, 13세 연하 남친과 함께라면 언제나 즐거워[파파라치컷]

‘걷기왕’ 심은경, 이런 팜므파탈美 처음이야[포토엔]
2016-10-20 08:58:07

 
[뉴스엔 배효주 기자]

패션지 '더블유 코리아'와 함께한 심은경의 패션 화보가 전격 공개됐다.

영화 '걷기왕'(감독 백승화)에서 경보 꿈나무 ‘만복’으로 변신해 경쾌한 발걸음으로 걸어온 배우 심은경이 패션지 더블유 코리아 11월호를 통해 신비로운 매력을 발산하는 가을 여신으로 또 한 번의 변신을 선보여 눈길을 끈다.

이번에 공개된 화보에서 심은경은 순백의 의상과 대비되는 까만 눈동자에 담긴 깊은 눈빛으로 지금까지와는 다른 청초한 분위기를 소화해내는가 하면, 모던한 의상과 나른한 표정으로 몽환적인 분위기를 풍기며 한층 성숙한 매력을 선보인다.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심은경은 “'걷기왕'은 나를 환기시켜줄 수 있는 작품이 되리라 생각했다. 달려가지 않고 천천히 걸어가더라도 내가 진짜로 하고 싶은 것이 무엇인지 찾는 게 더 중요하다고, 영화가 나에게 말을 거는 것 같았다”라며 '걷기왕'을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또한 “극중 ‘만복’이의 ‘조금 천천히 가도 괜찮지 않을까?’라는 대사가 가장 마음에 와 닿는다”라며 청춘들에게 위로를 전하는 영화의 메시지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걷기왕'은 무조건 ‘빨리’, 무조건 ‘열심히’를 강요하는 세상, 하고 싶은 것도 되고 싶은 것도 없는 선천적 멀미증후군 여고생 ‘만복’이 자신의 삶에 울린 '경보'를 통해 고군분투하며 자신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사진=더블유 코리아)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도깨비 공유 ‘이태원 교통마비 시킨 인기, 내가 이럴려고 연예인 되었지’
수지, 단발머리 변신에도 여신 미모는 그대로 ‘뭘 해도 예뻐’
주진우 “강부영 판사-서향희 대학 동기 사적인연 마음에 걸려”
여배우 D양, 얼굴 예쁘다고 다 용서되는 건 아닌데
톱스타 H군, 여배우 G양 화장실까지 좇아가 문 두드린건, 왜?
“선수 수준 낮아” 기성용 일침, 그 원인도 슈틸리케
연기하다 ‘눈맞은’ 커플 속출, 주상욱-차예련부터 윤현민-백진희까지
우마 서먼 휴가 포착, 늘씬한 비키니 자태

큐티섹시 걸스...

시선싹쓸이 브...

사랑가득 구구...

하태하태 멜로...

‘뉴스룸’ 김유범 변호사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 영장, 공범과 형평성 고려 안해”

‘마이웨이’ 김완선이 말하는 전성기 “기계처럼 일, 산 사람 아니었다”

[포토엔화보]도깨비 공유 ‘이태원 교통마비 시킨 인기, 내가 이럴려고 연예인 되었지’

주진우 “강부영 판사-서향희 대학 동기 사적인연 마음에 걸려”

‘너목보4’ 린X경희대 에일리, 학교 선후배 명품듀엣 성공(종합)

여배우 D양, 얼굴 예쁘다고 다 용서되는 건 아닌데[여의도 휴지통]

수지, 단발머리 변신에도 여신 미모는 그대로 ‘뭘 해도 예뻐’

톱스타 H군, 여배우 G양 화장실까지 좇아가 문 두드린건, 왜?[여의도 휴지통]

[포토엔]윤하 ‘바다언니 결혼축하해요~’

종영 ‘김과장’ 남궁민X준호, 박영규 응징 ‘권선징악 해피엔딩’ (종합)

‘사람이좋다’ 이은하, 척추 전방전위증-파산 신청에도 달리는 디바(종합)

방탄소년단 측 “지민 살해 위협 안티팬 장난 추정, 美 공연장 보안 강화”

백진희 측 “윤현민과 지난해 4월부터 열애, 드라마로 가까워져”(공식)

구혜선 앓고 있는 아낙필락시스란? “치료 늦으면 치명적”

“이번엔 걸크러쉬” 걸스데이가 말한 #몸매관리 #재계약 #라이벌(일문일답)

‘썰전’ 유시민X전원책 예측한 朴 전 대통령 구속영장 ‘극과 극’(종합)

비투비 “하이라이트 형들 ‘이제 우리 적이야’ 농담, 항상 응원해”(인터뷰②)

우승자 이미림이 챔피언 퍼팅 하지 않은 이유는?

[TV와치]‘은위’ 사람 목숨으로 장난친 불쾌한 몰카, 재를 뿌렸다

차주혁 누군가 했더니 열혈강호 ‘데뷔초부터 논란의 연속’[이슈와치]

김윤진 “‘쉬리’ 때 한석규,..

김윤진이 '쉬리' 동지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영화 '시간위의 ..

조진웅 “내가 꽃중년이라니... 비난받..

박병은 “‘암살’ 속 제 얼굴, 기억 ..

이보미 “리디아고가 살빠졌다고, 비결..

‘보이스’ 김재욱 “모태구에 연민 없..

장미관, 절친 김우빈에게 쓴 편지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