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결별설 미스터리 커플, 가족 빚잔치 끝내면 결혼하나[여의도 휴지통]

걸그룹 E양, 로드매니저와 열애에 빡친 사장님 “묻어버려” [여의도 휴지...

패셔니스타 A양의 폼생폼사 약물 의혹, 실성한듯 난동[여의도 휴지통]

가수 F, 미스코리아 여배우 납치해 산에 묻었으나 쇼생크탈출 소동[여의도 ...

‘아시아나단편영화제’ 조진웅 “심사위원 막중한 사명감, 잘하는 사람에 상 줄 것”
2016-10-19 15:56:05

 
[뉴스엔 배효주 기자]

조진웅이 단편영화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했다.

제14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집행위원장 안성기) 상영작 발표 기자회견이 10월 18일 금호아트홀에서 개최됐다. 기자회견에는 안성기 집행위원장, 최동훈 심사위원장, 조진웅 특별심사위원, 이주원 특별심사위원, 지세연 프로그래머가 참석했다.

안성기 집행위원장은 올해 영화제의 간략한 일정을 소개하며 “이번 영화제에서는 121개국 5,327편이 출품되어 국제경쟁에는 총 31개국 46편이, 국내경쟁에는 총 11편의 작품이 선정됐다”고 말했다. 또한, 이번 개막작으로 선정된 '싱'도 함께 공개됐다. 안 집행위원장은 “'싱'을 통해 우리 현실사회에서 ‘진정한 용기’란 무엇인지 다시 한 번 되돌아볼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심사위원장을 맡은 최동훈 감독은 “단편영화를 볼 때마다 재미있고 저 또한 많이 배우기도 해서 너무 궁금했다. 5,300여 편의 작품들이 모였다는 이야기를 듣고 영화제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졌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리고 한국에서 외국 단편영화를 볼 기회가 많지 않다는 점을 언급하며, 이번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에서 많은 영화를 접하기를 권했다.

이어 심사기준에 대해 “심사위원들과 치열한 토론이 예상되고, 가장 매혹적인 영화를 찾기 위해서 열심히 토론하고 수상작을 선정하겠다”고 전했다. 최동훈 심사위원장과 더불어 올해 심사위원은 호주 출신의 프로듀서 앤드류 메이슨, 영화사 하얼빈의 대표 이진숙 프로그래머, CGV아트하우스 사업담당 이상윤, 선댄스영화제 단편부문 프로그래머 리사 아그디가 함께 한다.

특별심사위원을 맡은 조진웅은 “심사를 받는 입장이 아니라 심사를 하는 입장이다 보니 막중한 사명감을 느낀다”며 소감을 밝혔다. 또한 “잊지 않아야 할, 다시금 되새겨야 할, 다시금 배워야 할 것이 있는 것이 바로 단편영화라고 생각한다. 이주원 배우와 토론해서 좋은 영화의 얼굴을 뽑도록 하겠다. 정말 잘하는 사람에게 이 상을 수여할 것이다. 그러니 기대하셔도 된다”고 호언장담을 했다.

작년 제13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에서 쉘터로 단편의 얼굴상을 받은 이주원은 작년을 회상하며 소감을 이어갔다. “작년에 상을 받았을 때 정말 기뻤고, 저에게 자극이 되고 가르침이 되는 배우를 뽑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에서는 폴 버호벤, 마이크 리 감독의 작품과 브랜든 소령, 앨런 릭먼 배우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는 시네마 올드 앤 뉴, 호주 출신의 감독과 배우들의 초기 작품들과 최근 주목할 만한 호주 단편들이 모인 호주 단편 특별전: 과거와 현재를 만나다, 일본의 다양한 단편영화들을 만나볼 수 있는 숏쇼츠필름페스티벌 & 아시아 컬렉션이 준비되어 있다. 또한, 올해 오버하우젠국제단편영화제 뮤비 프로그램에 선정됐던 다양한 스타일의 뮤직비디오를 볼 수 있는 오버하우젠 뮤비 프로그램도 소개됐다.

전 세계의 다채로운 단편영화를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제14회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는 씨네큐브 광화문, CGV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에서 11월 3일부터 8일까지 만나볼 수 있다.(사진=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제공)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김영애 ‘월계수’ 최종회 왜 안보였나 “병원 오가며 투혼”
“남편 빚보증에 200억 날렸다” 혜은이♥김동현 굴곡진 27년 결혼사 공개
‘동물농장’ 제주도 스위스마을의 스토커 견공 두 마리, 그들의 비밀
김진표 “오늘 새벽 뺑소니 사고 차량 수배령, 경찰서에서 보자”
‘힘쎈여자 도봉순’ 박보영 단짝 박보미 누구? ‘개콘’ 출신 신인배우
공유 팬사인회 ‘타임스퀘어 도깨비 소굴로 만든 엄청난 인기’
임채무 “부인과 사별 후 좋은 여자 첫 눈에 ‘함께 하자’ 고백” 열애 인...
G 재기 성공하더니 과거 읍소했던 기자들과 연락두절 뒷말

      SNS 계정으로 로그인             

하태하태 멜로...

입대-제대 톱스...

상큼발랄 레드...

행복한 신혼부...

김진표 “오늘(26일) 새벽 뺑소니 사고 차량 수배령, 경찰서에서 보자”

“남편 빚보증에 200억 날렸다” 혜은이♥김동현 굴곡진 27년 결혼사 공개

‘힘쎈여자 도봉순’ 박보영 단짝 박보미 누구? ‘개콘’ 출신 신인배우

‘동물농장’ 제주도 스위스마을의 스토커 견공 두 마리, 그들의 비밀(종합)

김영애 ‘월계수’ 최종회 왜 안보였나 “병원 오가며 투혼”

‘불어라 미풍아’ 임수향, 악녀본색은 어디에? 죄수복 입은 러블리 미녀

임채무 “부인과 사별 후 좋은 여자 첫 눈에 ‘함께 하자’ 고백” 열애 인정

[무비와치]“예술엔 경계 없다” 트럼프 비판 쏟아진 ‘흑색’ 오스카(아카데미 시상식)

[어제TV]MSG없는 ‘신서유기3’ 휴대폰 음성인식으로 웃길 줄이야

니콜 키드먼 ‘착시현상 일으키는 누드톤 드레스’[포토엔]

‘2년만의 LPGA 우승’ 양희영 “경험+집중력이 도움됐다”(인터뷰)

[스타와치]‘힘쎈여자 도봉순’ 메타몽 같은 박보영, B급 코미디도 해냅니다

[TV와치]폐지 번복한 ‘런닝맨’ 꽃길 달릴 일만 남았다

[포토엔화보]박명수 ‘모두가 빵터진 백설공주 변신’

[스타와치]진정한 ‘워킹대디’ 차태현, 이 시대 모범 가장(미운우리새끼)

김영애 ‘월계수’ 최종회 왜 안보였나 “병원 오가며 투혼”

‘월계수’ 현우♥이세영, 주목하지 않았던 이들의 로코반란[종영기획②]

‘K팝스타6’ 포텐 터진 샤넌 vs 혹평 크리샤츄X전민주..막 오른 TOP10(종합)

후지이 미나 “‘우결’ 이홍기와 진짜 정들어, 이상형 신동엽 불변”(인터뷰②)

‘더할나위 없는 왕의 귀환’ 김재중, 日투어 10만 관객 돌파

‘해빙’ 조진웅 “내가 꽃중..

조진웅이 꽃중년 수식어에 부담스러워하는 눈치다. 조진웅은 2월 27일 오전 서울 ..

‘루시드 드림’ 고수 “제 뱃살이 그..

‘화랑’ 도지한 “‘빠스껫볼’ 잘 안..

‘싱글라이더’ 안소희 “‘부산행’과..

‘싱글라이더’ 안소희 “나홀로 여행..

후지이 미나 “드라마 보며 한국 엔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