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명단공개’ 조정석♥거미, 기타치고 노래부르며 영화같은 데이트

[포토엔]이민정 출국 ‘최고급 차량에서 하차’(공항패션)

[포토엔]전지현 ‘공항가는길, 최고급 세단과 함께’

‘명단공개’ 연세대 김용건부터 유학파 마동석까지, 반전 학벌 스타 9人(...

유해진표 개그 통했다, 승승장구 ‘럭키’ 250만 돌파 눈앞에
2016-10-19 07:16:38

 
[뉴스엔 배효주 기자]

'럭키'가 승승장구 중이다.

10월 19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18일 영화 '럭키'(감독 이계벽)가 22만5736명의 관객을 동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수는 248만586명으로, 이날 내 250만 돌파를 앞두고 있다.

지난 13일 개봉한 '럭키'는 개봉 3일째 100만 관객을, 이튿날인 4일째는 200만 관객을 돌파하는 등 코미디 영화의 신기록을 써내려가고 있다.

같은날 2위는 팀 버튼 감독의 신작 '미스 페레그린과 이상한 아이들의 집'(일일 1만9494명, 누적 253만979명)이 차지했다. 박스오피스 1위를 역주행하며 흥행세를 떨치던 '미스 페레그린과 이상한 아이들의 집'은 '럭키'에 밀려 주춤한 모양새다.

한편 유해진과 이준, 조윤희, 이지연 등이 열연한 '럭키'는 성공률 100%, 완벽한 카리스마의 킬러가 목욕탕 키(Key) 때문에 무명배우로 운명이 바뀌면서 펼쳐지는 초특급 반전 코미디다. 역대 코미디 흥행 역사를 다시 쓰고 있는 '럭키'는 절찬 상영 중이다.(사진=영화 포스터)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엘시티 이영복과 최순실의 연결고리 #황제계#줄기세포시술#평창올림픽
이상아 측 “최근 3번째 이혼 맞다, 촬영중 자연스럽게 공개”
도널드 트럼프 딸 이반카, 미모에 각선미까지..‘어떻게 이런 딸이’
‘제보자들’ 성형수술 부작용 여성, 체중 27Kg까지 “앞니 3개 빠졌다”
엄태웅 측 “발리서 가족여행, 귀국일정 모른다”
허지웅, 박근혜 대통령 대국민담화에 “너무 화가 난다”
살 빠진 케이티홈즈, 과감한 착시 드레스
걸그룹 A양 밀수범 오해 입방아, 억대 싹쓸이 쇼핑에 기내 안하무인 태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             

반짝반짝 청순...

유쾌 혼술종방...

달달한 구르미...

사랑스런 연아

도널드 트럼프 딸 이반카, 미모에 각선미까지..‘어떻게 이런 딸이’[파파라치컷]

이상아 측 “최근 3번째 이혼 맞다, 촬영중 자연스럽게 공개”

‘모태미녀’ 설현, 지금과 100% 똑같은 어린시절 사진 공개

[TV와치]‘도깨비’ 분량이 뭐죠? 박희본 김소현, 주인공 뺨치는 존재감

엄태웅 측 “발리서 가족여행, 귀국일정 모른다”

‘제보자들’ 성형수술 부작용 여성, 체중 27Kg까지 “앞니 3개 빠졌다”

설현, 풍선껌으로 더한 깜찍 매력 ‘예쁨 가득 일상’

[포토엔]트와이스 쯔위 ‘해맑은 손인사’(공항패션)

엘시티 이영복과 최순실의 연결고리 #황제계#줄기세포시술#평창올림픽(그것이 알고싶다)

[포토엔]한영애 ‘촛불의 선전포고 광화문 공연’

[TV와치]‘오마이금비’ 허정은을 지켜라, 흡연자 접근금지령까지

권석천 JTBC 신임 보도국장, 손석희가 팬 자처한 ‘글쟁이’

[뮤직와치]“바닥쳐봐 위험함 알아” 1위 행진 지코, 자만하지않아 호감

[포토엔화보]‘내 눈빛 보이니?’ 정우성 ‘여심 저격하는 강렬한 이글아이’

‘PD수첩’ 정치-교육-체육계의 정유라 대학보내기 프로젝트 ‘시청자 분노’(종합)

DJ DOC ‘수취인 분명’ 문제의 가사, 여성혐오인가 아닌가[뮤직와치]

[무비보고서]현실이 영화보다 더 하다고? 생지옥 담은 ‘판도라’

MBC 측, DJ 강석 ‘최순득 연예인’ 의혹에 “추이 지켜보는 중”

‘도깨비’ 측 “김은숙 작가 3년 전부터 기획, 완성도 높은 작품”

씨엘 “YG와 멤버들, 2NE1 유지하기 위해 최선 다했다”(입장 전문)

‘우결’PD “조타-김진경 아..

그룹 매드타운 멤버 조타, 모델 김진경이 7개월 만에 가상 부부 생활에 마침표를 찍..

서인국 “이상형 날 믿어주는 사람, 고..

고경표 ‘질투의 화신’ 이후 많이 달..

젝스키스 은근슬쩍 털어놓은 YG, 양현..

젝스키스 “양현석 쉴틈 안줘, 향후 계..

‘두남자’ 최민호 솔로 인증 “일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