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아이유, 이효리에 야한 속옷 선물 “엉덩이 보이겠다”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종합)

[결정적장면]SNL9 이채영 “새로운 가슴 이미지 얻어간다” 소감

강다니엘 “어릴 때 못생겼다고 왕따 심하게 당해”

[뮤직와치]‘6개월만 체조경기장→고척돔’ 방탄소년단의 괴물같은 성장세
2016-08-31 15:46:06

[뉴스엔 황혜진 기자]

그야말로 괴물 같은 성장세다. 그룹 방탄소년단(랩몬스터,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이 데뷔 3년 만에 가수들의 꿈의 무대로 꼽히는 체조경기장에 이어 고척돔까지 꿰찼다.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오는 11월 12일과 13일 이틀간 서울 구로구에 위치한 고척 스카이돔에서 공식 팬클럽 아미(A.R.M.Y) 3기 팬미팅을 열고 팬들과 만날 계획이다.

이들의 고척돔 입성은 누구나 쉽게 입성할 수 없는 공연장에서 대형 공연 및 이벤트를 개최하게 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고척돔은 우리나라 최초의 돔 구장으로 1만8,000여명에 이르는 관객을 수용할 수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실내 공연장. 국내 아이돌로서는 지난해 10월 단독 콘서트를 연 엑소에 이어 두 번째다.

방탄소년단은 이번 팬미팅을 통해 이틀간 총 3만6,000여명을 육박하는 팬들과 함께할 전망. 지난 1월 서울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두 번째 팬미팅을 개최했을 당시 하루 2회 9,000여명의 팬들과 함께했다는 점을 고려한다면 약 10개월 만에 무려 4배 가까이 차이가 나는 팬들과 만나게 된 셈이다.

이는 지난 5월7일과 8일 양일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진행한 4번째 단독 콘서트 '2016 방탄소년단 라이브 화양연화 온 스테이지 : 에필로그(2016 BTS LIVE 화양연화 on stage : epilogue)'를 통해 총 2만4,000여명을 동원한 기록과 비교해도 어마어마한 격차를 보이는 관객수.

무엇보다 수많은 아이돌이 데뷔해 반짝 관심을 얻다 소리 소문 없이 사라지는 일이 허다한 가요계에서 정체 현상 없이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는 점을 눈여겨 볼 만하다.

2013년 6월 싱글 '투 쿨 포 스쿨(2 COOL 4 SKOOL)'로 데뷔한 이들은 데뷔 초 독특한 팀명, 강렬한 남성미가 돋보이는 퍼포먼스로 이름을 알렸고 그해 연말 서울가요대상, 멜론뮤직어워드, 골든디스크 시상식 등 음악 시상식에서 시상식을 석권했다. 이후 3년간 꾸준히 래퍼 겸 프로듀서 슈가와 랩몬스터, 제이홉을 중심으로 자작곡을 실어온 덕에 '믿고 듣는 셀프 프로듀싱형 아이돌'로 뻔한 보이그룹 홍수 속에서도 두각을 드러내며 차곡차곡 팬덤을 쌓아올 수 있었다는 평.

2014년 서울 예스24 라이브홀 첫 단독 콘서트를 시작으로 2015년 올림픽홀 두 번째 단독 콘서트, 그해 11월 SK핸드볼경기장 3번째 단독 콘서트, 지난 5월 체조경기장 4번째 단독 콘서트, 그리고 이번 고척돔 팬미팅까지 차근차근 공연장을 넓혀왔다는 사실은 방탄소년단이 정체 없이 달려왔다는 방증이다.

지난 5월 '화양연화' 시리즈로 국내 활동을 마친 뒤 체조경기장 공연을 시작으로 대만 타이페이, 마카오, 중국의 난징 및 베이징, 일본 오사카와 나고야 및 도쿄, 태국 방콕, 필리핀 마닐라까지 총 10개 도시에서 14회에 걸쳐 진행한 아시아투어 '2016 BTS LIVE <화양연화 on stage : epilogue> Asia Tour'를 통해 14만4,000여명의 관객을 동원한 이들은 지난 28일 일본 대형 음악 페스티벌 ‘에이네이션 스타디움 페스(a-nation stadium fes. powered by dTV)’ 공연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오는 9월7일 일본에서 두 번째 정규 앨범인 'YOUTH'를 발매도 앞두고 있고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 차기 국내 앨범 작업에도 열을 올리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화양연화'로 글로벌 대세로 자리매김했음에도 "이전의 앨범들이 없었다면 '화양연화'도 없었을 것"이며, "차근차근 올라오는 과정을 밟았기에 더욱 값진 3년이었다"던 방탄소년단. 늘 서두르기보다 계단식 성장을 통해 롱런의 발판을 탄탄하게 다지고 있는 이들의 모습이 더욱 기특하게 다가오는 이유다.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강호동-김희선 같은 초등학교 학부모 인증, 사립 아닌 ‘공립’
임동진 “뇌경색 후 반신불수, 현재 좌측 소뇌 30%만 정상”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미우새’ 돈스파이크, 王스테이크 뜯어먹는 클래스
“왜 키스 잘해?” 전소민 오늘도 거침없는 연애검찰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경악
‘파티피플’이 물었다, 다 가진 수지는 행복할까
‘그것이 알고싶다’ 동화사 S사찰 주지스님의 성폭행 혐의와 멸빈된 서의...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김주혁 “손석희 앵커 겨냥한 게 아니냐는 반응이 더 부담”(인터뷰)

강호동-김희선 같은 초등학교 학부모 인증, 사립 아닌 ‘공립’

박은빈 “음주가무와 음담패설은 참 힘들었다”(인터뷰)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임동진 “뇌경색 후 반신불수, 현재 좌측 소뇌 30%만 정상”

정우택 “국회의원한테 그 따위로 해”vs함승희 “지금 반말하냐”

‘차달남’ 마녀의 환생? 세계 희대의 여성 범죄자

‘MAMA’ 男女가수상 후보 공개, GD부터 아이유까지 ‘대상급 라인업’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故김광석 미스터리, 서해순 행적 추적한다[오늘TV]

‘2017 MAMA ’신인상 후보, 워너원부터 청하까지 ‘프듀’ 강세

[22회 BIFF]문근영 열고 서신애가 불붙였다 ‘여동생들의 반란’

[무비와치]문근영 주연 미스터리물에 4대강 등장한 이유(22회 BIFF)

[22회 BIFF]“후배들한테 배워야” 장동건, 인터뷰에서 드러난 품격

[무비보고서]‘맨헌트’ 하지원, 男영화서도 돋보인 액션퀸

‘1박2일’ 김준호 “악플 달면 고소할거야” 구하라 팬에 도발

[22회 BIFF]“표현의 자유를” 문재인 대통령, 침체된 영화제에 새 숨결(종합)

고진영 “LPGA 직행 아직 모르겠다, 다음주 메이저 대회에 신경”(일문일답)

‘전체관람가’ 감독들의 영화 제작기, 예능이 될 수 있나[첫방기획]

‘언니는’ 김순옥의 승리, 막장도 아무나 쓰는게 아니야[종영기획]

‘신혼일기2’ 오상진♥김소영, 대타 투입의 좋은 예[첫방기획]

이상인 “아들 태어나자마자 ..

배우 이상인이 아빠가 됐다. 이상인은 10월18일 뉴스엔과 인터뷰에서 "지난 10월15..

이동휘 “여친 정호연에게 더 다정할 ..

‘언니는’ 손여은 “시한부 연기, 암..

‘부라더’ 마동석 “외모포기자, 20살..

‘청춘시대2’ 박은빈 “성추행 피해자..

‘청춘시대2’ 신현수는 왜 지우의 “..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