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말도 탈도 많았던 ‘심야식당’, 시즌2 가능할까
2015-08-27 06:00:01
 

[연천(경기)=뉴스엔 김윤정 기자]

현재 방영 드라마 중 ‘심야식당’만큼 많은 논란을 일으킨 드라마가 또 있을까? 극 초반부터 위너 남태현 발연기 논란부터 성소수자 캐릭터 배제논란, ‘마스터’ 호칭 관련 논란 등 여러 논란에 시달렸던,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드라마 ‘심야식당’이 종영까지 단 4회를 남겨두고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8월 26일 경기도 연천군 드라마 세트장에서 열린 SBS 드라마 ‘심야식당’ (극본 최대웅 홍윤희/연출 황인뢰) 기자간담회에는 주연배우 김승우와 황인뢰 감독, 최대웅 홍윤희 작가가 참석했다.

이날 기자간담회는 그동안 드라마를 둘러싸고 일어난 여러 논란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대화하는 자리였다. 가장 많은 질문이 쏟아진 것은 위너 남태현의 연기력 논란이었다. 방송 초반 남태현이 발연기 논란에 휩싸이면서 드라마를 향해 엄청난 비난이 쏟아졌다.

이와 관련 김승우는 “우선 함께 호흡을 맞춘 연기자로서 불편함을 느끼지 못했다. 기능적인 부분에서는 분명 부족한 부분이 있지만, 비난이 과했던 면도 분명 있다”고 말했다. 김승우는 “아이돌이라 기회가 주어졌다는 것에 대한 시기와 질투도 분명 있었을 것”이라는 자신의 견해를 밝히기도 했다.

이에 황인뢰 감독은 “가장 논란이 됐던 장면이 울먹이는 장면이었는데, 대본 연습 때부터 ‘이 장면이 중요하다, 여기서 네 연기력을 보여줘야 한다’고 말했던 장면이었다”고 말했다. 황인뢰 감독은 “그래서 남태현이 나름대로는 많은 준비를 해 온 장면이었는데 공교롭게도 딱 그 장면 때문에 욕을 먹어 마음이 많이 아팠다”며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원작과 관련된 논란도 여러 가지였다. 가장 대표적이었던 것이, 원작 속 게이마담 캐릭터가 한국판에서는 등장하지 않아 생긴 성소수자 배제논란이었다. 황인뢰 감독은 “종로가 배경인 만큼 현실성을 위해 게이마담 캐릭터가 필요하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우리 정서상 게이마담 캐릭터와 이야기를 잘 어울리게 만들려면 제대로 공부하는 것이 먼저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최대웅 작가는 “원작에 등장하는 여러 캐릭터 중 선택과 집중이 필요했다”면서 “내부적으로 게이마담 캐릭터보다 뚱녀 캐릭터가 극을 전개하는 데 더 필요하다고 생각했다”고 말해 성소수자 배제논란에 관해 선을 그었다.

‘세트에서 지나치게 왜색 느낌이 난다’, ‘너무 고급스러운 분위기다’라는 논란도 있었다. 제작진은 세트장에 관련된 논란이 가장 억울했다고 입을 모았다. 황인뢰 감독은 “’심야식당’의 배경이 되는 종로 피맛골은 조선시대 한옥이 일제시대와 해방 후를 거치면서 한옥과 일본 서양 건축 양식이 섞여있는 곳이다. 지금 세트는 피맛골의 분위기를 재현하기 위한 최선의 세트”라고 설명했다.

최대웅 작가는 “우리 세트가 너무 고급스럽다는 논란은 정말 당황스러웠다. 이보다 더 남루하게 만들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라고 말하기도 했다.

최대웅 작가는 이어 ‘마스터’라는 호칭에 대한 이야기도 전했다. 최대웅 작가는 “방송 전 ‘심야식당’ 원작자를 만나 일본에서는 ‘마스터’라는 호칭이 흔한지 물었다”면서 “일본에서도 ‘마스터’는 익숙지 않은 호칭이라고 하더라. ’마스터’는 단지 식당 주인이라기보다 음식도 마스터, 인생에도 마스터라는 의미도 담고 있었다”고 전했다.

김승우도 “’마스터’라는 호칭을 우리 식으로 변경하자면 뭐가 있을지 내부적으로 앙케트도 했다. 하지만 우리식으로 아저씨, 사장님, 삼촌… 이건 좀 아니라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홍윤희 작가는 만약 마스터라는 호칭을 버렸다면 그것만큼은 지켜줬어야 하지 않냐는 논란도 있었을 것이라며 논란을 피할 수 없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드라마를 둘러싼 여러 논란에 대해 황인뢰 감독은 “원작의 인기 때문인지 드라마에 대한 지나친 간섭들이 있었다. 그러다 보니 가고 싶은 방향으로 못했다”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30분짜리 에피소드 등 한국에서 처음 선보이는 포맷을 연출한 것에 대해서도 “길을 닦으면서 가는 기분이었다. 배우가 아닌 출연자를 게스트로 초대하는 등 여러 가지 욕심이 있었는데 할 수 없어 아쉬웠다”고 덧붙였다.

드라마를 향해 쏟아진 수많은 비난과 논란, 그리고 이에 못 미치는 저조한 시청률에도 제작진은 작품에 대한 강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김승우는 “자극적인 소재 없이도 충분히 드라마를 만들 수 있다는 것을 ‘심야식당’이 보여줬다고 생각한다. 자극적인 소재의 드라마가 많은 가운데, 이런 착한 드라마도 있어야 하지 않을까 싶다”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홍윤희 작가는 “일본 원작보다 우리 드라마의 스토리가 더 짜임새 있다고 생각한다. 그저 원작을 옮긴 것이 아니라, 우리 정서에 맞게 담아내려고 노력했다. 원작에 없는 캐릭터도, 스토리도 많았다”고 말했다.

작품에 대한 제작진의 애정이 남달라서일까? 이들은 시즌2 제작을 낙관했다. 간담회 내내 시즌2 제작을 염두에 둔 발언이 이어졌다.

김승우는 “이미 내가 연기하는 마스터를 봤으니, 시즌2가 제작된다면 나 이외의 대안이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 최대웅 작가는 “일본 원작자가 우리 드라마를 너무 재미있게 보고 있다며 시즌 10까지 하라고 하더라”라며 “아직 결정난 것은 없지만 방송사에서 편성한다면 함께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하기도 했다.

만약 시즌2가 제작된다면 발연기 논란의 중심이었던 남태현의 거취에 대해서도 최대웅 작가는 “시즌2를 한다면 당연히 함께하고 싶다. 남태현의 연기력이 점점 나아지고 있다”며 “다 떠나 심야 시간대에 방송하는지 아무도 몰랐을 우리 드라마를 크게 홍보해줬는데 어떻게 빼고 가느냐”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만족스럽지 않은 시청률 성적표를 받았고, 방영 내내 여러 가지 논란과 비난을 받았던 ‘심야식당’. 막장 없는 착한 드라마 ‘심야식당’은 시즌2로 이어질 수 있을까? 착한 드라마의 앞날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동명의 일본 만화와 드라마를 원작으로한 SBS 드라마‘심야식당’은 밤 12시부터 아침 7시까지 문을 여는 독특한 콘셉트의 식당과 이곳을 찾는 손님들의 보편적이고도 특별한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다. (사진=SBS '심야식당' 홈페이지)


김윤정 yoonki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최연제, 美은행 부사장 남편+LA 저택 공개 “우리가 알던 미국집 아냐”
이윤지♥ 치과의사 정한울 집 최초 공개, 딸 라니 공주옷 눈길
핫펠트 예은, 갤러리 같은 통유리 3층집 공개 ‘고급 스포츠카까지’
이채영, 블랙 수영복으로 뽐낸 풍만 볼륨감 ‘시선강탈’
이유비, 상큼美 뿜뿜 비키니 자태‥몸매 훌륭해
래퍼 B ‘난봉꾼’ 짓에 스웩 허세,여성연예인까지 집적‥성희롱 아슬아슬
강남♥이상화 확 바뀐 신혼집 최초 공개‥침실→옷방,다락방→침실
이영애 양평 집 공개, 축구장 같은 마당+깔끔 인테리어

      SNS 계정으로 로그인             

여신 김태희의 ...

이루리 이루리...

방탄 뷔, 눈빛...

굿바이 동백꽃 ...

최연제, 美은행 부사장 남편+LA 저택 공개 “우리가 알던 미국집 아냐”

英BBC 전문가 “손흥민 달리고 또 달리는데 번리 수비 뭐해?”

이윤지♥ 치과의사 정한울 집 최초 공개, 딸 라니 공주옷 눈길 [결정적장면]

혼자 다 뚫는 ‘윙어’ 손흥민, 전성기 호날두-베일 보는 듯

이채영, 블랙 수영복으로 뽐낸 풍만 볼륨감 ‘시선강탈’[SNS★컷]

핫펠트 예은, 갤러리 같은 통유리 3층집 공개 ‘고급 스포츠카까지’[결정적장면]

이유비, 상큼美 뿜뿜 비키니 자태‥몸매 훌륭해[SNS★컷]

英언론 손흥민에 10점 만점 “번리에 끊이지 않는 해충”

해리 케인 “손흥민이 쇼를 가로챘다..믿기지 않는 골”

톱스타 K양과 열애 L군 母 눈물 “내 아들이 요괴같은 X한테 빠져…” [여의도 휴지통]

송가인, 변신 기대되는 ‘미스트롯’ 콘서트 청춘 [스타와치]

‘아내의맛’ 함소원♥진화, 홍현희-송가인 빈자리 제대로 채웠다[TV와치]

“사재기 할 돈 없어”vs“돈 없어도 사재기 가능”[이슈와치]

‘보좌관2’ 답답한데 맛있는 고구마 같으니라고[TV와치]

유퀴즈, 유재석-조세호 아기자기의 부족한 듯 넘치는 케미[TV와치]

소송 끝낸 강다니엘의 신곡, 다시 존재감 입증할까[뮤직와치]

종영 ‘냉부해’ 김풍 악플→칭찬 대반전, 5년간 노력이 가상 [TV와치]

드디어 자리잡은 김태호X유재석 ‘놀면 뭐하니?’ 10% 돌파 꿈 아니다[TV와치]

BTS는 바란 적 없는데…병역특례 제외에 입대의지 재조명[이슈와치]

박경, 경솔한 사재기 저격에도 응원 받는 이유[이슈와치]

‘슈돌’ CP “편성변경 ‘미..

'슈돌'이 편성 변경 이슈에도 묵묵히 가던 길을 가겠다고 선언했다. KBS..

‘동백꽃’ 이정은 “모두가 까불이로 ..

크러쉬 “싸이 소속사, 내 니즈 정확히..

‘스탠드업’ PD “박나래는 원톱 예능..

“내가 선택한 가난” 염혜란, 10초 단..

이정은 “‘기생충’ 단톡방서도 까불..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