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톱스타 H양, 고향에 섹시 여친있는 흑인선수에 밀애를[여의도 휴지통]

방송인 D의 산후조리원 추태, 세상 그렇게 살지 맙시다[여의도 휴지통]

크리스틴 스튜어트, 새 동성연인과 쇼핑 데이트 포착[파파라치컷]

샤론스톤, 새 남친 생겼다 ‘해변 수영복 데이트 포착’[파파라치컷]

크라잉넛 공식입장 “씨엔블루로 돈벌 목적 없다, 판례 만들 것”
2013-02-18 18:44:26

 
[뉴스엔 전원 기자]

크라잉넛이 씨엔블루 측과의 논란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크라잉넛은 2월18일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먼저 열심히 음악하는 씨엔블루에게 나쁜 감정이 있거나 뭔가를 이용하려는 목적이 아님을 밝혀둡니다"고 강조하며 글을 시작했다.

크라잉넛은 "씨엔블루가 대만에서 DVD를 발매하니 크라잉넛의 '필살 오프사이드'곡을 씨엔블루 라이브 커버 버전으로 써도 되냐고 연락이 왔습니다. '뜬금없이 무슨소리야?' 하고 우린 어리둥절했고, 라이브에서 카피정도야 괜찮겠지만, DVD에 수록하는것은 정중히 거절하겠다고. 그게 끝인 줄 알았습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그러나 일본에서 DVD에 우리곡이 수록된 채 발매가 되었다는 얘기를 듣고 심하게 기분이 상했습니다. 그리고 나중에 우연찮게 유튜브 영상을 보게 되었는데, 라이브에서 우리의 연주와 목소리가 들리는 것입니다. AR을 사용한 것입니다. 다시 DVD를 틀어보고서 우린 완전히 자존심이 상하게 되었고, 저작권법 저작인접권법이 이래도 되는건지 알아보았습니다. 그리고 법적 대응을 하게 되었던 것입니다"고 밝혔다.

또 "방송과 DV 제작 배급의 ‘복제 베포권’ 문제가 방송사와 대기업 측에 있음을 알게 되었고 저작권, 저작인접권은 씨엔블루측에 문제가 있음을 밝히게 되었습니다. 우리는 대기업측에는 문제 제기를 하고 공식사과를 받았습니다. 그리고 씨엔블루측에도 저작권에 대해서 사과를 받고 싶었습니다"며 "하지만 그저 사과만으로 또 다른 잘못이 이어진다면, 또 다른 피해 사례가 생길 수 있다고 생각이 들었습니다"고 말했다.

크라잉넛은 과거 씨엔블루의 표절시비까지 언급하며 "우리가 법정공방으로 씨엔블루를 통해 노이즈마케팅이나 돈을 목적으로 잘나가는 밴드 앞길을 막으려는 것이 아님을 분명히 밝힙니다"고 거듭 강조했다. 특히 '저작권, 저작인접권'문제에 대해 너무 쉽게 간과하고 넘어가지 말고 정확하게 집고 넘어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크라잉넛은 씨엔블루 소속사 FNC 측이 공식사과한 내용과 관련해서는 "기분이 좀 수그러 들기도 하고 씨앤블루도 마음고생이 심했겠구나하고 솔직히 여러가지 감정에 휩싸였습니다. 그렇지만 사과문이라고는 하지만 왠지 씁슬한 기분을 지울 수 없었습니다. 진심으로 사과하고 재발방지를 위해서 노력하겠다'는 기사를 보았습니다. 하지만 무엇을 어떻게 재발방지를 위해 노력해야할지 대안은 없었습니다"고 심경을 고백했다.

이와 함께 "이중잣대, 옹졸한 선배 어떻게 불리어도 상관 없습니다. 다만 진실을 말하고 권리와 명예를 찾고 싶습니다"며 "씨엔블루 측에서 받을 법적 배상금은 현재 저희 법률회사에 공탁해서 인디씬 발전을 위한 저작권 기금으로 쓰겠습니다"고 공언했다.

앞서 크라잉넛 소속사 드럭레코드는 2월12일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씨엔블루와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가 저작권과 저작인접권을 침해했다며 4,000만원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크라잉넛이 문제를 삼은 부분은 지난 2010년 6월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씨엔블루가 선보인 '필살 오프사이드' 무대다. 크라잉넛 측은 씨엔블루가 연주하고 가창한 커버곡이 아니라 원곡을 그대로 사용했다고 주장했다. 이 무대는 일본에서 발매된 DVD에 포함돼 문제가 되고 있다.

이에 씨엔블루 소속사 FNC 엔터테인먼트 측은 2월15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식입장을 담은 공지를 게재했다.

FNC 측은 "생방송의 급박한 상황에서 음원을 제대로 파악을 하지 못하고 소속 가수들이 무대에 오른 것은 변명의 여지없이 소속사 측의 불찰임을 인정합니다. 문제의 방송 분량이 당사의 의도와 상관없이 DVD로 발매돼 판매되는 과정을 미리 파악해 대응하지 못해 오늘의 일이 불거지게 한 점도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멤버들을 대신해 이번 일련의 과정을 통해 누를 끼치게 된 선배 크라잉 넛께도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전합니다"고 공식 사과했다.

아래는 크라잉넛 측 공식입장 보도자료 전문.

인사 드리겠습니다. 저희들은 크라잉넛입니다. 먼저 유쾌하지 못한 일로 인사를 드려 송구스럽습니다.

그동안 크라잉넛과 씨엔블루의 문제에 관해 심사숙고하며 사건을 냉철히 바라보려 노력하고 글을 조심스럽게 올려봅니다. 먼저 열심히 음악하는 '씨엔블루'에게 나쁜 감정이 있거나 뭔가를 이용하려는 목적이 아님을 밝혀둡니다.

사건의 발단은 2년전 2011년 가을 대기업쪽의 전화 한통으로 시작되었습니다. 씨엔블루가 대만에서 dvd를 발매하니 크라잉넛의 '필살 오프사이드'곡을 씨엔블루 라이브 커버 버전으로 써도 되냐고 연락이 왔습니다. '뜬금없이 무슨소리야?' 하고 우린 어리둥절했고, 라이브에서 카피정도야 괜찮겠지만, dvd에 수록하는것은 정중히 거절하겠다고. 그게 끝인 줄 알았습니다.

그러나 일본에서 dvd에 우리곡이 수록된 채 발매가 되었다는 얘기를 듣고 심하게 기분이 상했습니다. 그리고 나중에 우연찮게 유튜브 영상을 보게 되었는데, 라이브에서 우리의 연주와 목소리가 들리는 것입니다. AR을 사용한 것입니다. 다시 DVD를 틀어보고서 우린 완전히 자존심이 상하게 되었고, 저작권법 저작인접권법이 이래도 되는건지 알아보았습니다. 그리고 법적 대응을 하게 되었던 것입니다.

우리는 방송과 디브이 제작 배급의 ‘복제 베포권’ 문제가 방송사와 대기업 측에 있음을 알게 되었고, 저작권, 저작인접권은 씨엔블루측에 문제가 있음을 밝히게 되었습니다.

우리는 대기업측에는 문제 제기를 하고 공식사과를 받았습니다. 그리고 씨엔블루측에도 저작권에 대해서 사과를 받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그저 사과만으로 또다른 잘못이 이어진다면, 또다른 피해 사례가 생길 수 있다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더군다나 법적인 선례가 없다면 힘이 없는 인디밴드들이 이런 경우를 닥쳤을 경우 굉장한 불이익을 억울하게 당할 수 밖에 없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예전에 '씨엔블루' 측은 'xxx' 인디밴드와 표절시비도 있었던 사례가 있어서 우리도 법적으로 정확하게 준비할 시간이 필요했습니다.

우리가 법정공방으로 씨엔블루를 통해 노이즈마케팅이나 돈을 목적으로 잘나가는 밴드 앞길을 막으려는 것이 아님을 분명히 밝힙니다.

저희 크라잉넛이 말하고 싶은것은 '저작권,저작인접권'문제에 대해 너무 쉽게 간과하고 넘어가지 말고 정확하게 집고 넘어가야 한다는 것입니다. 과연 어떤 밴드가 비틀즈 노래를 AR틀어놓고 방송과 상업적인 용도로 쓰였다면 상황이 똑같았을까요?

그저 '방송국에서 시켜서 신인 뮤지션이니깐 그냥 립싱크했습니다. 뭐 그런 걸 가지고 옹졸하게 딴지 걸고 그러십니까 선배님!' 이렇게 넘어갈 일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단순히 다른 이의 곡을 AR로 립'핸드싱크하고 DVD까지 발매가 되었는데, 방송국 눈치 보며 어쩔 수 없었다며 감정에 하소연하는 듯한 행동은 저희로서는 프로답지 못하고 이해할 수 없었습니다. 아니면 '우리가 인디밴드 때문이어서 쉽게 보였을까?' 아니면 '저작권에 관한 개념인식이 부족해서였을까?' 여러가지 생각이 머리를 스쳤습니다.

그러는 와중 씨엔블루 측의 공식사과 발표문을 보았습니다. 기분이 좀 수그러 들기도 하고 씨앤블루도 마음고생이 심했겠구나하고 솔직히 여러가지 감정에 휩싸였습니다. 그렇지만 사과문이라고는 하지만 왠지 씁슬한 기분을 지울 수 없었습니다. 진심으로 사과하고 재발방지를 위해서 노력하겠다.'는 기사를 보았습니다......하지만 무엇을 어떻게 재발방지를 위해 노력해야할지 대안은 없었습니다. 우리가 법적인 조치를 취한 이유는 다시는 여러 뮤지션이 피해가 없도록 판례를 만들어 재발을 막는 것입니다. (솔직히 좋은 대안이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는 거대 자본에게 진실을 말하고 당당하게 권리를 찾았습니다. 그리고 잘못을 인정했기때문에 합의가 된 것입니다. 씨엔블루 측에게도 진실을 말하고 권리를 찾는 것입니다. 이중잣대, 옹졸한 선배 어떻게 불리어도 상관 없습니다. 다만 진실을 말하고 권리와 명예를 찾고 싶습니다.

누구에게도 상처입히고 상처받고 싶은 생각은 없습니다. 여기까지가 인디밴드 크라잉넛의 생각입니다.

그리고 씨엔블루측에서 받을 법적 배상금은 현재 저희 법률회사에 공탁해서 인디씬 발전을 위한 저작권 기금으로 쓰겠습니다.

씨엔블루도 일본에서 인디밴드를 했다고 들었습니다. '인디'란 무엇일까요. 쉽게 말해서 '독립'입니다. 자신들의 음악을 창조하고 자본의 구조 안에서 생산하고 나름의 독립적인 방식으로 유통하며 가장 중요한것은 자신의 생산물, 행동에 관해 책임을 지는 것입니다. '인디'란 마케팅이 아닙니다. 정신입니다. 독립운동을 하는데 어쩔수 없이 위(권력)에서 시켰다고 자신의 잘못을 회피해선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진실된 한번의 스트로크'부터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이상 크라잉넛 올림.


전원 wonwo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손석희vs안희정, 20분 이어진 설전 인터뷰 어땠길래
이태임 ‘살 쪽 빠진 8등신 몸매’
한은정 “술 취하면 옷벗는 주사 있다, 집에 보안업체 직원 출동한 적도”
휴잭맨, 아수라장에도 미소 ‘코에 보이는 피부암 흔적’
키아누 리브스, 의문의 금발 여성과 로마서 포착 ‘무슨 사이?’
이규혁 “영재센터, 장시호-김동성 연인관계서 시작” 막장 폭로전
이다해 집 공개, 호텔 같은 침실+명품관 같은 드레스룸
한채영 실제 프러포즈 반지, 5억원 물방울 다이아몬드

      SNS 계정으로 로그인             

하태하태 멜로...

입대-제대 톱스...

상큼발랄 레드...

행복한 신혼부...

손석희vs안희정, 20분 이어진 설전 인터뷰 어땠길래

한은정 “술 취하면 옷벗는 주사 있다, 집에 보안업체 직원 출동한 적도”

[어제TV]예쁘지만 폭력 여친, 남자들 환상을 깨다(안녕하세요)

[포토엔화보]이태임 ‘살 쪽 빠진 8등신 몸매’

‘이상화 500m 맞대결’ 고다이라 “어떤 경기할지 나도 기대”

키아누 리브스, 의문의 금발 여성과 로마서 포착 ‘무슨 사이?’[파파라차컷]

휴잭맨, 아수라장에도 미소 ‘코에 보이는 피부암 흔적’[파파라치컷]

동계 아시안게임, 金 쏟아진 이틀째 한국 종합 1위

이규혁 “영재센터, 장시호-김동성 연인관계서 시작” 막장 폭로전

오상진, 김소영과 4월 30일 결혼 “옳고 바른길 가는 부부 되겠다”(전문)

안소희, ‘싱글라이더’ 전과 후로 나뉠 배우[윤가이의 별볼일]

[스타와치]‘은밀하게..’ 김수현, 원작 싱크로율 100% ‘인생 캐릭터’

방탄소년단 밝힌 #선주문70만장 #세월호기부 #유리천장가사논란(일문일답)

좋은 배우 김민희 VS 나쁜 사람 김민희[윤가이의 별볼일]

류화영, 악플러들에 일침 “진흙탕 개싸움 만들어야 속 시원하실 것”

[TV와치]‘화랑’ 발연기 걱정 무색, 방탄소년단 뷔 연기에 눈물날줄이야

[포토엔화보]소진-효린-가인-현아 ‘4人4色, 시상식 방불케한 미모 대결’

‘화랑’ 이다인 “견미리의 딸, 몇배 더 잘해야 한다는 부담”(인터뷰)

나란히 선 홍상수-김민희, 허리에 손 올린 다정한 포즈[포토엔]

美 빌보드, 방탄소년단 ‘봄날’ 극찬 “빌보드 新기록 핫100 진입 기대”

강혜정에게 전성기란 “40대 ..

실로 오랜만에 그를 스크린에서 만난다. 영화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

‘싱글라이더’ 이병헌 “제작자 하정..

신원호 감독 “‘감옥’ 소재 블랙 코..

‘루시드드림’ 강혜정 “숏컷 변신, ..

‘도깨비’ 김병철 “‘파국이다’, ‘..

‘중2라도 괜찮아’ 장서희, 아역 윤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