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KBS 가요대축제 음향 덕에 아이돌 가창력 탄로 ‘강제 MR제거’
2012-12-29 10:08:07

 
[뉴스엔 전원 기자]

KBS 가요대축제의 솔직한 음향시스템 덕분에 아이돌들의 가창력이 모두 뽀록났다.

12월28일 방송된 KBS 2TV ‘가요대축제’에서는 2012년을 빛낸 많은 가수들이 각자 준비한 무대를 꾸몄다. 올해 히트친 자신들의 곡을 부르기도 했고 콜라보레이션 무대를 통해 또 다른 매력을 발산하기도 했다.

그러나 댄스 퍼포먼스를 제외하면 아이돌들의 무대는 기대이하였고 실망스러웠다. 라이브 무대로 진행되는 탓에 그들의 난감한 가창력이 모두 적나라하게 드러났기 때문. 숨을 헐떡거리는 소리가 마이크를 통해 그대로 전달됐고 심지어 숨이차 노래를 부르지 못하는 아이돌도 있었다. AR에 의존하며 입만 벙긋 거리는 멤버도 있었지만 어색하기 그지 없었다.

살아남은건 2AM, 케이윌, 효린, 에일리, 샤이니, 노을, 동방신기 정도다. 효린은 섹시한 퍼포먼스를 보여주면서도 흔들리지 않는 가창력을 뽐냈고, 기타리스트 박주원과 콜라보레이션 무대에서도 단순한 아이돌이 아닌 뮤지션으로서의 면모까지 보여줬다. 또 샤이니와 동방신기는 최고난이도 안무를 보여주면서도 라이브인지 립싱크인지 조차 혼란케 하는 완벽한 무대를 완성했다.

한편 네티즌들은 이날 KBS 대축제를 시청하며 SNS나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반응을 보였다. 대다수 네티즌들이 KBS 음향과 가수들의 실력을 꼬집었다. 이들은 "KBS 가요대축제 음향에 자비란 없다. 강제 MR제거" "가수들 가창력 다 드러난다. 듣는 내가 민망할 지경" "여기서 실력 다 갈리겠네" "가수들 부끄럽겠다. 라이브 어떡해" "생목소리가 바로 들린다. 누가 못하는지 다 알 수 있다" "오늘 MR제거 특집인가요?" "강제 라이브인증"등의 글을 남겼다. (사진제공=KBS)




전원 wonwo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택시운전사’ 김사복 아들 추정男 “父 폄훼행위 두고보지 않을 것”
윤현숙, 47세의 놀라운 비키니 몸매
설하윤, 비키니 입고 뽐낸 마네킹 몸매 ‘명품 각선미’
‘예비엄마’ 정다은, 비키니 입고 함박웃음 ‘조우종을 바라보며’
‘최고의한방’ 이세영 “키스신 땀 냄새, 수치스러웠다”
김소영 아나운서 퇴사, 동기 이재은 아나 “마음 둘 곳 없는 이 곳”
이정재♥임세령 커플, 과거 데이트룩까지 화제 ‘서민 전셋값 수준’
사기결혼 전후 50㎏→105㎏, 폭식 아내에 남편 울상

      SNS 계정으로 로그인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미스코리아의 ...

이지현 측 “9월 말 안과 의사와 결혼, 비공개로 진행”(공식)

[결정적장면]‘동상이몽2’ 우효광 “24살 돈없어 종일 커피숍에”

‘비디오스타’ 이사강 “‘가을동화’ 송혜교役 제안받아, 감독 꿈탓 거절”

걸스데이, LA서 깜찍한 먹방 인증샷 ‘윙크는 덤’

[결정적장면]‘둥지탈출’ 김혜선 “가장 큰 실패? 2번 이혼 상처컸다”

윤현숙, 47세의 놀라운 비키니 몸매

‘택시운전사’ 김사복 아들 추정男 “父 폄훼행위 두고보지 않을 것”

설하윤, 비키니 입고 뽐낸 마네킹 몸매 ‘명품 각선미’

[어제TV]‘미우새’ 김종국, 능력자도 호랑이 어머니 앞에선 ‘깨갱’

‘예비엄마’ 정다은, 비키니 입고 함박웃음 ‘조우종을 바라보며’

[이슈와치]워너원 팬덤의 두 얼굴, 역대급 화력vs민폐

[스타와치]“‘택시운전사’ 목표도 상향조정” 이쯤되면 장르가 송강호

[뮤직와치]“먹힐까 안먹힐까 고민 이제 그만” 윤종신의 ‘듣는 음악’

“시상식 손깍지부터 뒤풀이까지” 류준열♥혜리, 열애의 증거들

[포토엔HD]한예슬 ‘단발병 유발자’

[스타와치]‘구세주’ 김성경은 왜 굳이 영화에 도전했나

‘택시운전사’ 개봉 2주만 900만 돌파, 올해 첫 천만영화 탄생하나

[스타와치]박서준, 드라마 영화 두마리 토끼 다 잡았다

[TV와치]포지션 임재욱 다이어트+인지도 집착하는 90년대 스타(불타는 청춘)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천의 얼굴이라고”(인터뷰)

‘품위녀’ 김희선 “우아진의..

배우 김희선이 백미경 작가의 불륜 대처법에 엄지를 치켜 들었다. 지난 8월 19일 ..

제시카 “‘하백’ 속 동생 크리스탈 ..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

‘천만배우’ 송강호 “‘변호인’과 ..

천하의 장동건, 잘생김을 인정하다(인..

‘청년경찰’ 김주환 감독, 박서준 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