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유부남스타 A, 여배우 허락없이 가슴에 나쁜손 슬금슬금[연예가뒷담화]

A, 소속사 대표 엿먹이려 음주운전 딱 걸려봐? 시한폭탄 돌아이[연예가 뒷담화]

“쥐꼬리 출연료로 감히” 톱 여배우 출연번복에 빈정 확~[연예가뒷담화]

신데렐라 A양, 男스타들 대시에 정신줄놓고 기고만장[연예계뒷담화]

KBS 가요대축제 음향 덕에 아이돌 가창력 탄로 ‘강제 MR제거’
조회수 : 64,698 2012-12-29 10:08:07

 

[뉴스엔 전원 기자]

KBS 가요대축제의 솔직한 음향시스템 덕분에 아이돌들의 가창력이 모두 뽀록났다.

12월28일 방송된 KBS 2TV ‘가요대축제’에서는 2012년을 빛낸 많은 가수들이 각자 준비한 무대를 꾸몄다. 올해 히트친 자신들의 곡을 부르기도 했고 콜라보레이션 무대를 통해 또 다른 매력을 발산하기도 했다.

그러나 댄스 퍼포먼스를 제외하면 아이돌들의 무대는 기대이하였고 실망스러웠다. 라이브 무대로 진행되는 탓에 그들의 난감한 가창력이 모두 적나라하게 드러났기 때문. 숨을 헐떡거리는 소리가 마이크를 통해 그대로 전달됐고 심지어 숨이차 노래를 부르지 못하는 아이돌도 있었다. AR에 의존하며 입만 벙긋 거리는 멤버도 있었지만 어색하기 그지 없었다.

살아남은건 2AM, 케이윌, 효린, 에일리, 샤이니, 노을, 동방신기 정도다. 효린은 섹시한 퍼포먼스를 보여주면서도 흔들리지 않는 가창력을 뽐냈고, 기타리스트 박주원과 콜라보레이션 무대에서도 단순한 아이돌이 아닌 뮤지션으로서의 면모까지 보여줬다. 또 샤이니와 동방신기는 최고난이도 안무를 보여주면서도 라이브인지 립싱크인지 조차 혼란케 하는 완벽한 무대를 완성했다.

한편 네티즌들은 이날 KBS 대축제를 시청하며 SNS나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반응을 보였다. 대다수 네티즌들이 KBS 음향과 가수들의 실력을 꼬집었다. 이들은 "KBS 가요대축제 음향에 자비란 없다. 강제 MR제거" "가수들 가창력 다 드러난다. 듣는 내가 민망할 지경" "여기서 실력 다 갈리겠네" "가수들 부끄럽겠다. 라이브 어떡해" "생목소리가 바로 들린다. 누가 못하는지 다 알 수 있다" "오늘 MR제거 특집인가요?" "강제 라이브인증"등의 글을 남겼다. (사진제공=KBS)





전원 wonwo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관능미 전효성

노출사고 소피...

작정한 베스티,...

할리우드여신 ...

장동민 “‘무한도전’에 누 끼칠까 식스맨 후보 사퇴” 공식입장(전문포함)

장윤주, 신체사이즈 솔직 공개 “70C컵, 여자로서 싫지 않아”

임채무 놀이공원 운영 불구 26년 적자, 수십억 빚더미(명단공개)

‘이홍기 열애설 그녀’ 시노자키 아이 누구? 그라비아 평정한 G컵 베이글녀

박윤재 녹취록 “어디서 쓰레기가 와 구질구질하게..”(한밤)

‘무한도전’ 식스맨 찌라시 내용 봤더니 “장동민이 식스맨 기획?” 황당

연예인 빌딩부자 순위 공개, 1위는 이수만(연예가중계)

‘K팝스타4’ 케이티김 우승, 뒷심으로 강력 정승환 꺾었다

‘영재발굴단’ 19세된 천재소년 송유근 근황, 박사학위 눈앞

‘택시’ 이지현 “혼전임신 탓 3개월만 결혼, 선택의 폭 없었다”

안정환 ‘이대로 승리하자’

나이키풋볼 스쿨 챌린지 오프닝 기념 11 대 11 스페셜 매치 행사가 5월 27일 오후 ..

오승욱 감독 “‘무한도전’ 유느님 없..

평균키 184cm 꽃미남 하트비, 얼굴없는..

김사랑 ‘모두가 놀란 파격노출‘(백상..

카라 구하라 ‘시선 싹쓸이한 인형미모..

세븐틴 ‘화려한 무대’

에이핑크 윤보미-손나은 ‘부산 방문 ..

걸스데이 혜리 ‘초미니 입고 드러낸 ..

신수원 감독 “아이돌 대신 무명 변요..

남자복 많은 김예림 직접 밝힌 윤종신-..

구하라-경리-현아 ‘부족함 하나 없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