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결정적장면]황신혜 집 공개, 복도는 미술관-옷방은 백화점(엄마가 뭐길래)

이범수 이윤진 부부 집공개, 직접 꾸민 화이트풍 럭셔리 인테리어(명단공개...

[결정적장면]에릭남, 북유럽풍 인테리어 집 공개 ‘깔끔 그 자체’(나혼자...

[결정적장면]유진 괌 친정집 공개, 전원주택에 푸른 잔디밭 ‘바비큐까지’...

‘런닝맨’ 예능의 진화, 이젠 만화 영역까지 침범
2012-10-22 09:05:26

 
[뉴스엔 권수빈 기자]

'런닝맨'이 만화적 설정을 예능에 도입해 웃음을 줬다.

10월21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 2부 '런닝맨'에서는 런닝맨 특유의 만화적 설정이 더해진 미래딱지 레이스가 펼쳐졌다.

기차역에서 오프닝을 한 런닝맨들은 개리가 눈에 보이지 않자 "조금만 안 보여도 걱정이다"며 장난과 진심이 섞인 발언을 했다. 최근 예능 하차 소동이 있었던 개리는 "이제 그럴 일 없다"며 안심시켰다.

SBS 수목드라마 '대풍수' 주인공 지성, 지진희, 송창의는 이날 게스트로 출연했다. 기차를 타고 가다가 한 명씩 탈락자가 나오는 기차 레이스가 시작됐고 첫 번째 미션에서 게스트인 송창의가 탈락하는 상황이 벌어졌다. 의외로 허당으로 꼽혔던 송창의는 오랜만에 출연한 예능에서 가장 먼저 탈락하자 씁쓸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지석진, 지진희, 이광수가 차례로 게임을 통해 탈락자로 선정됐다. 탈락자들이 따로 타고 오는 차안에서 지진희는 "개리 하차 소동 있을 때 개리에게는 미안하지만 내가 '런닝맨' 들어갈 수 있는 찬스라고 생각했다"며 고정 욕심을 드러내 모두를 폭소케 했다.

김종국이 훌라후프 오래 돌리기에 실패하면서 탈락했고 눈치게임으로 탈락자를 가리는 마지막 게임이 진행됐다. 무승부로 끝나면서 모두 살아남는듯 했지만 제작진은 급하게 게임 하나를 더 만들어냈다. 짝짓기 게임 결과 눈치게임에서 모두를 낚았던 하하가 탈락하고 말았다.

기차 레이스에서 끝까지 남은 사람들에게는 미래딱지가 하나씩 주어졌고 탈락자들은 이름표 제거 레이스가 펼쳐지는 마을에서 딱지를 찾을 수 있었다. 미래딱지는 자신이 쓰고 싶을 때 쓸 수 있지만 미래를 보는 것에 따르는 업보를 치러야했다.

누군가 미래딱지를 쓰자 징이 울렸고 아주머니들이 대거 쏟아져 나왔다. 엄청난 숫자에 런닝맨들이 어디로 도망가도 따라왔고 런닝맨들은 혼을 쏙 뺐다. 다른 업보로는 생존자 두 명 이름표를 바꿔 붙이는 것도 있었다.

가장 먼저 미래딱지를 쓴 사람은 유재석이었다. 미래딱지를 쓰자 이름표를 뜯기기 전 상황으로 돌아갔다. 목숨을 한 번 더 얻는 셈이었다. 남은 런닝맨들은 미래딱지를 가진 사람을 먼저 제거하기 위해 연합했고 서로 서로 배신이 이어지면서 게스트 3인방과 월요커플만이 남았다.

혼잡한 상황에서 개리가 송창의를 제거하고 송지효, 지성도 아웃됐다. 개리와 지진희가 얽히면서 지진희가 먼저 이름표 제거에 성공했지만 반전이 있었다. 지진희에게는 미래딱지가 하나 더 있었던 것. 반전을 이뤄낸 지진희는 개리에게 끈질기게 달라붙었고 개리 제거에 성공했다. 이날 최후의 승리는 지진희에게 돌아갔다.

한편 다음주인 28일 방송에는 원더걸스 유빈과 미쓰에이 수지가 게스트로 출연한 수수께끼 레이스가 공개된다. (사진=SBS '런닝맨' 캡처)

권수빈 ppb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러블리 전효성

매력넘치는 윤...

여신강림 설리,...

변함없는 미모 ...

많이 본 기사

손예진, 비키니 입고 배영까지..망중한 포착에 남심 ‘이글이글’

‘시빌워’ 엘리자베스 올슨, 파격 절개 드레스 ‘어벤져스급 몸매’

김정은 웨딩화보, 남편 품에 안겨 행복한 미소[포토엔]

‘무한도전’ 이재진 “양현석 처남, 얼마나 편하겠냐고...”

고소영부터 백종원까지..김정은 결혼 ★하객 예상밖 인맥(종합)

대박이가 크면 송중기 된다? 아빠보다 더 닮았네 ‘20년 후 기대해’

‘가화만사성’ 김영철 사라진 김지호 빈자리 크게 느꼈다

‘가화만사성’ 김소연 취업 알고보니 이필모 입김 있었다

‘가화만사성’ 장인섭-윤진이 또 밀회..김지호 홧병났다

캡틴 아메리카 시빌워, 이쯤되면 제작자에 큰절 올려야할판

[스타와치]전화테러부터 가택침입까지, 엇나간 사생 팬심에 괴로운 아이돌

‘기억’ 이성민 연기는 드라마의 품격을 높인다

주지훈 가인, 성인사이트發 동영상 루머에 당했다 ‘참극’

[포토엔화보]40대 심은하 ‘수식어 필요없는 모태 청순미모’

걸스데이 유라 “걸그룹 몸매 톱3, 설현 현아 그리고 나”(해투)

‘태양의 후예’ 지승현 “송중기에 총쏘고 역적될뻔, 무서웠다”(인터뷰)

제아 3년만 솔로컴백, 10주년 브아걸 자존심 세울까

‘대박’ 윤지혜, 어떻게 조선판 걸크러쉬로 거듭났나

‘몬스터’ 망가질줄 아는 성유리, 이렇게 기특할수가

조인성부터 임수정까지, ★들의 총선투표 이모저모

“안보고 안느껴” 한효주가 ..

만인이 부러워하고 존경하는 위치에 있는 사람이라도 스스로는 또 다른 좋은 것이 ..

이하이 “3년의 공백, YG와 가수란 직..

‘해어화’ 유연석 “언제 두여자 사랑..

‘국수의신’ 바로 “조재현 아역 부담..

송혜교 측 “드라마 PPL과 초상권은 별..

이제훈 “연기에 미친 6년간 연애 뒷전..

‘위대한소원’ 김동영 “안재홍 질투?..

‘피부사’ 작가 “고동동 작품과 별..

“사랑만 받았다” 예민한 임수정도 녹..

“민폐 끼칠까 걱정” 겸손했던 강예원..

이하이 “‘슈가맨’ 시험보는 기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