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강예빈, 비키니 입고 침대서..시선강탈 볼..
클라라, 호텔 스위트룸서 상의 훌러덩 직전..
탱글녀, 분홍팬티만 입고 거울 앞에서..‘..
이태임, 천조각 수준 아찔 한뼘 비키니 ‘..

 

테이스티 “JYP에서만 5년 연습, 나온 이유는..”(인터뷰①)
  2012-09-13 17:07:29

 

[뉴스엔 글 권수빈 기자/사진 정유진 기자]

자리에 앉아 "안녕하세요" 인사를 하는 순간부터 뭔가 느낌이 남달랐다. 보통 신인이라면 긴장된 얼굴로 수줍게 웃기 마련인데 테이스티는 무대 위 여유로움이 무대 아래에서도 이어져 있었다.

테이스티(Tasty)는 쌍둥이 형제이기 때문인지 무대 위 호흡이 보통이 아니다. 뭔가 다른 스타일 음악, 뭔가 다른 스타일 퍼포먼스가 신선하게 다가왔고 훤칠한 쌍둥이 형제는 신인답지 않은 여유까지 챙긴 무대로 주목할만한 신인 반열에 들었다.



"그동안 연습하면서 데뷔하면 무대 위에서 이런 거 저런 거 해야겠다고 생각도 많이 했고 연습도 많이 했어요. 그 순간에 몸을 맡겼죠."(소룡)

신인 그룹이 셀 수 없이 쏟아지는 와중에 테이스티는 데뷔 후 한 달 가량의 짧은 활동에도 대중 눈에 확실히 든 느낌이다. "주위에서 사진 찍자는 분들도 많고 사인 받는 분들도 많아요."(대룡), "무대할 때 함성 소리도 커졌고 팬카페 수도 늘어나고 있어요. 음악 프로그램에 팬들도 많이 와줘요."(소룡)

쌍둥이 테이스티는 단 5분 차이로 형, 동생이 갈렸다. 하지만 소룡은 "어릴 때부터 우리 사이엔 형, 동생이 없고 친구처럼 지냈다"며 서열 구분이 전혀 없다고 말했다. 대룡이 이어 "어릴 때부터 친구 사이로 지내서 좋다. 동생이 약은 스타일이 아니라 좋다"고 말을 보탰다.

처음 가수가 되고 싶던 건 형 대룡이었다고 한다. "14살 때 비 선배님을 봤는데 그때부터 춤추고 노래하는 게 좋았어요. 그냥 춤과 노래가 좋았지 다른 친구들처럼 앞길에 대해 생각해본 적이 없는데 이걸 직업으로도 할 수 있다는 거예요. 자연스럽게 가수가 꿈이 됐는데 소룡이도 제가 좋아하는 걸 좋아하니까 자연스럽게 가수를 택하게 된 것 같아요."(대룡)

형제는 2006년 19살 때 한국으로 와 JYP 엔터테인먼트가 주최하는 오디션에 응시했다. 두 사람의 첫 오디션이었지만 덜컥 합격해 연습생 생활을 시작했다. "그 전까진 오디션을 봐야겠다는 생각을 못했어요. 춤과 노래에 빠져 살다보니 기회가 생기더라고요. 19살이면 조금 늦은 나이긴 하지만 첫 오디션에 바로 붙었어요."(소룡)

테이스티는 오디션 합격 후 한국이 아닌 미국에서 연습생 기간을 보냈다. "JYP US에서 연습하면서 비욘세, 제니퍼 로페즈 등과 작업한 유명한 댄서들을 많이 만났어요. 정해진 프로그램 이외에도 많이 배웠고 같이 공연도 했죠. 그 분들이 안무도 공짜로 가르쳐줬어요."(소룡), "제일 유명한 댄스 에이전시에서 제의가 들어왔는데 우리는 댄서보다는 가수가 하고 싶었어요."(대룡)

형제는 JYP에서 5년이라는 시간을 보냈지만 데뷔 기회를 잡지 못했고 결국 회사를 나왔다. 소룡은 당시를 되돌아보며 "오디션에 너무 쉽게 붙다 보니 모든 게 쉬울 줄 알았다. 나중에 들어온 친구들이 먼저 데뷔하는 일이 많아졌고 우리도 실망하게 되면서 고비가 찾아왔다"며 "나중에 돌아보니 우리가 준비가 안 된 건데 마음만 급해져서 끝까지 못있고 나왔다"고 밝혔다.

이어 "화가 나기 보다 내 자신에게 실망했다. 그래도 그것도 잠시 뿐이었다. 아직 기회가 있으니까 정신차려서 다시 해야겠다 싶었다. 일주일 동안 힘들었는데 어깨 털고 다시 일어났다"고 덧붙였다. 대룡이 먼저 나가자고 제안했지만 소룡 역시 그 시기 대룡과 같은 생각이었다. 이들은 "우린 생각하는 게 항상 똑같다"고 입을 모았다.

지금 소속사인 울림 엔터테인먼트는 지인 소개를 통해 만났다. 데뷔까지 1년 동안 오로지 연습만 했다는 테이스티는 "마지막이라 생각하고 열심히 연습했다. 휴일도 없이 연습하다 보니 기회가 생겼다"고 했다.

데뷔곡 '너 나 알아'는 제목부터 뇌리에 남는다. '너 나 알아'라는 한소절을 한 번만 들어도 계속 생각나는 멜로디를 가지고 있다. "깜짝 놀랐어요. 강렬하면서도 거만하고 허세도 있는 제목이에요. 우리 둘은 허세 없는데 어떻게 부르지, 거만하지 않은데 이런 노래 소화할 수 있을까? 싶었는데 안무 짜면서 왜 이 노래를 우리에게 줬는지 알겠더라고요. 우리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곡이에요."(소룡)

'아시아 넘버원 퍼포먼스 듀오'라는 타이틀을 내민 것처럼 테이스티는 자신들의 곡 안무는 스스로 짠다. "'너 나 알아' 안무 참여 비율은 98%예요. 처음부터 끝까지 우리가 짜고 안무가 형 조언을 보태 완성됐어요."

권수빈 ppbn@ / 정유진 noir197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서태지, 이지아 ‘힐링캠프’에 입 열었다 “왜곡됐다”(전문포함)

LJ 이혼심경 “전처 이선정과 쇼윈도부부? 정신병자 아닌이상..”

김경진 “軍영창 다녀온후 왕따, 극단적 생각까지”

‘해무’ 한예리 “박유천과 베드신, 친구라 편했다”

레이싱모델 남궁은애 ..

클라라, 볼륨가슴 절..

최여진, 보여주려 찍..

남규리, 날씬해도 볼..

레이싱모델, 대낮 옥..

패리스힐튼, 가릴곳만..

레이싱모델 정지은 상..

클라라, 수영장서 요..

지그시 바라보는 강동원 ‘송혜교 위로하는..

이날 이재용 감독과 배우 강동원, 송혜교, 백일섭, ..

대중들은 왜 버스커 아닌 장범준에도 열광..

장범준이 19일 발표한 신곡들이 음원차트들을 석권 ..

백지영 여진구 섭외 신의한수, 노안 넘어선 노인연기 ‘파격’

이은미 “故노무현 헌정싱글 발표 파격행보? 양심의문제”[포토엔]

전도연 칸 마지막 레드카펫서 육감몸매 과시[포토엔]

[포토엔]소피 마르소 ‘춤추는 레드카펫~’

맹승지 복근 파격노출, 미모에 몸매까지 다 갖췄네

무도에 나온 미녀 정체찾기, 네티즌 수사대 정답일까

‘우는남자’ 장동건 “파트너 김민희라 다행..안심했다”(인터뷰)

손연재 우월 각선미 뽐낸 경기 모습 다시보니 ‘완벽몸매의 정석’

정유미 누구? ‘연애의발견’ 에릭과 재회하는 ‘사랑스러운 여배우’

’정도전’PD “정몽주 빙의한 임호, 감동받으며 지켜봤다”

‘아이스버킷 챌린지’ 김하늘..

김하늘이 아이스버킷 챌린지 소감을 밝혔다. 김하늘(25 BC카드)은 8월21일 경기도 양..

위너 “YG파워에 숟가락 얹었을뿐..절..

‘명량’ 장군의 아들 권율, 볼수록 대..

트레이너에게 불려간 류현진 ‘장난은 ..

한율의 새로운 뮤즈, 임지연 ‘피부 컨..

한영 “이대형과 열애설, 이런걸로 이..

이순재 “늙은이들 개똥철학..재미없다..

제시카 알바 ‘다저스 슈퍼스타들도 반..

이디어 ‘오늘도 어김없이 한국 과자 ..

레이디 가가 ‘세월호 추모, 광복절 축..

한영 “갑상선암 투병, 부모님께도 말..

아슬아슬 씨스...

현아 청춘섹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