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송중기 ‘태후’ 출연료만 9억6천만원, 中광고료 40억원”(명단공개)

‘명단공개’ 장근석, 소유 부동산만 950억원대 ‘부동산 재벌’

‘명단공개’ 권상우♥손태영 소유 부동산만 300억원대, 재테크 제왕 1위

[결정적장면]장범준 ‘벚꽃엔딩’ 저작권료 3년간 46억원, 30억원대 대치동...

예능도 잘하는 박태환, 엄청난 순발력 ‘런닝맨’ 무릎꿇었다
2012-09-10 08:48:20

 
[뉴스엔 권수빈 기자]

박태환이 뛰어난 기지로 최종우승을 차지했다.

9월9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 2부 '런닝맨'에서는 스포츠 스타 박태환, 손연재 두 번째 편이 이어졌다.

지난주에 이어 이름표 제거 미션이 계속해 진행됐다. 이번 이름표 제거 레이스에는 다른 사람이 자신 대신 아웃 당하는 대리 아웃, 이름표 크기 바꾸기 등 불리하게도 유리하게도 작용할 수 있는 찬스가 있었다. 이광수는 대리아웃 기회를 얻어 자신 대신 아웃당할 사람으로 박태환을 지목했고 이를 까맣게 모르던 박태환은 이광수 이름표를 뜯었다. 결국 스스로 아웃당한 셈이 되고 말았다.

이번 이름표 레이스에서는 손연재와 유재석의 팀워크가 빛났다. 하하가 대리아웃 대상으로 자신을 지목했다는 걸 알고 있던 유재석은 먼저 자신의 이름표를 떼고 하하 이름표를 떼는 계획을 손연재와 미리 세워놓은 상태였다. 두 사람의 계획은 성공했고 유재석, 손연재 팀이 이번 레이스에서 승리했다.

녹화 당시가 태풍이 오던 시기였기에 급하게 아침 미션이 수정됐다. 런닝맨들은 실내에서 할 수 있는 것 중 각자 자신있는 게임을 적어냈고 공기놀이, 딱지치기, 스트레칭, 물 한입에 많이 넣기, 콜라 사이다 놀이 등이 진행됐다.

마지막 미션으로 번호 이름표 떼기 레이스가 펼쳐졌다. 런닝맨들은 마지막 미션 장소에 들어가면서 카드를 하나씩 뽑았다. 카드에 적혀있는 숫자는 아웃당하는 순서였다. 9번부터 역으로 아웃되는 대상이 됐고 대상자는 다른 런닝맨 이름표를 뜯어 숫자를 빼앗을 수 있었다.

첫 번째 제거 대상인 9번이 김종국이라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쉽지 않은 레이스가 시작됐다. 역시 호락호락하지 않은 김종국은 몇 명이 달라붙어도 제거하기가 쉽지 않았고 박태환이 겨우 이름표를 떼냈다. 다음 번호는 지석진이었다. 다들 쉬어가는 코너라며 쉽게 여길 동안 박태환 표정이 심상치 않았다. 바로 지석진 다음이 박태환이었던 것.

박태환은 지석진이 아웃되고 일시정지하는 시간이 지나 자신이 타깃이라는 방송이 나오자마자 옆에 있던 송지효 이름표를 뜯었다. 송지효는 1번이었고 박태환은 단숨에 1번으로 올라갔다. 런닝맨들은 유리한 번호를 가지게 된 박태환을 경계해 힘을 합쳐 먼저 제거하기로 했다. 이번 타깃인 개리를 숨게한 뒤 박태환 번호를 뺏도록 계획을 세웠고 아무 것도 모르던 박태환은 꼼짝 없이 당했다.

그러던 중 부활이라는 반전이 등장했다. 아웃당한 사람들 중 2명이 되살아날 수 있던 것. 놀랍게도 김종국과 박태환이 부활카드를 뽑으면서 김종국이 0번, 박태환이 4번으로 부활했다. 박태환은 부활되자마자 타깃이 됐지만 개리 제거에 성공하면서 다시 1번이 됐다.

이광수가 손연재를 습격해 이름표를 떼면서 이광수, 박태환, 김종국만이 남았다. 김종국이 이광수와 붙어 몸싸움을 벌이며 이광수를 제거하자 박태환은 그 순간을 놓치지 않았다. 김종국이 자신을 공격하기 전 먼저 김종국 이름표에 달려들었고 당황한 김종국 이름표 떼기에 성공하면서 결국 최종 우승은 박태환에게 돌아갔다. (사진=SBS '런닝맨' 캡처)

권수빈 ppb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정미모 정채...

센터미모 전소...

아가씨 김민희

화보인생 박해...

많이 본 기사

‘자살기도’ 김성민, 중환자실 입원 7시간만 회복실로 옮겼다

김주하 앵커 이혼소송 마무리, 2년 7개월 법정다툼 끝

니콜라스 케이지, 20살 연하 한국계 아내와 세번째 이혼

“두려움보다 사랑 중요해” 홍상수-김민희 문제의 GV 다시보니

전효성 관능적 비키니 자태, 무보정도 굴욕없는 몸매

흉흉한 연예가, 보기도 쓰기도 힘들다 진짜[윤가이의 별볼일]

[포토엔] 무너진 로젠탈, ‘고민’

‘우결’ 김진경, 조타 MV 키스신 언급에 질투 폭발

전진 측 “열애 사실무근, 허위보도에 법적책임 물을 것”(공식입장)

[TV와치]하현우♥효린 ‘우결’ 차기커플 0순위 적극 추천합니다

KBS 측 “제작사 설립, 연예 매니지먼트 사업 아냐”(공식입장 전문)

흉흉한 연예가, 보기도 쓰기도 힘들다 진짜[윤가이의 별볼일]

‘함부로 애틋하게’ 김우빈 수지, 달달하거나 짠내나거나

‘슬램덩크’ 측 “박진영 제안으로 음원수익 기부, 역대급 저예산 MV”

‘아가씨’ 김민희♥김태리 로맨스 어떻게 320만명을 홀렸나

손예진X김주혁 ‘비밀은없다’ 결국 청소년관람불가 등급 확정

박유천 당혹스러운 스캔들, 여론의 향방은?[이슈와치]

주상욱♥차예련 뉴욕 데이트 “예쁘게 만나는 중”

송강호X공유 일제강점기 타임워프 ‘밀정’ 압도적 스틸 대방출

‘비정상회담’ 영원한 이별은 없다..가족이 된 ‘비정상’들(종합)

‘사냥’ 안성기 “연기만 59..

올해로 꼭 59년째, 내년이면 60년을 맞이한다. 안성기의 나이가 아닌, 그의 오롯한 ..

마동석 “예의없는 배우? 70편째 한번..

‘아이가 다섯’ 성훈 “재수 없어 보..

김혜수 “미성숙한 연예인도 많아..나..

키썸 “데뷔 후에도 옥탑방 생활, 방세..

‘딴따라’ 채정안 “지성은 가시고기,..

샤이니 키, 파리지엔느 시선 싹쓸이할 ..

“조롱 실망 감사” 박찬욱도 빵터진 ..

‘라스’ PD “하현우 ‘복면가왕’ 전..

“태리 이름 못가질뻔” 우리가 몰랐던..

손예진 “‘디마프’ 울면서 시청..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