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발효가족’ 종영이 남긴 의미 5가지
2012-02-24 11:23:04
 

'발효가족'이 종영했다.

시청률 조사회사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2월23일 방송된 JTBC 개국특집 수목 미니시리즈 '발효가족'(극본 김지우/연출 박찬홍) 마지막회는 전국기준 시청률 0.694%를 기록했다. 이는 22일 방송된 23회 시청률 0.612%에 비해 0.082%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발효가족'은 초반 1%대 시청률로 출발했다. 0%대 시청률로 떨어지기도 했고 상승과 하락을 반복했지만 종편 드라마 중에서는 나쁘지 않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하지만 마지막회는 결국 0%대 시청률로 끝내고 말았다.

시청률로는 아쉬움을 남긴 '발효가족'이지만 전체적인 스토리와 결말은 시청자들에게 만족감을 줬다. 가족 이야기, 가슴 설레는 멜로, 치밀한 미스터리, 곳곳에 숨은 코믹 요소 등 '힐링 드라마'라는 수식어가 붙은 만큼 '발효가족'이 남긴 것들은 다양하다.

# 음식이 주인공인 음식 드라마

'발효가족'은 음식을 당당히 주인공으로 내세우며 '음식 드라마' 타이틀을 다시 썼다. 매 회 한 가지 음식을 주인공으로 정해 음식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담은 '중간 타이틀'을 삽입하고 음식에 담긴 의미를 마치 동화를 읽는 것과도 같이 전해나간 '발효가족'은 천지인 음식이 손님들 마음을 움직인 것처럼 시청자 마음을 움직였다.

"마치 공기나 물, 옆에 있는 친구처럼 우리에겐 너무 소중하지만 너무도 가까이 있어서 그 소중함을 잊고 살고 있는 음식의 소중함을 되새기고 많은 이들에게 되살아나게 하고 싶다"는 박찬홍 감독 소망처럼 우리 '음식'을 주인공으로 한 '발효가족'은 그야말로 음식의 '친구'이고 '가족'이었다.

# '대안가족' 의미 재조명

천지인 가족들은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은 호태(송일국 분)를 당연하다는 듯이 '가족'이라고 불렀다. 부모에게 버림받은 꼬마 은비(윤희수 분), 독거노인 설노인(이대근 분), 기러기 아빠 평만(김병춘 분), 연쇄납치범 현수(조재완 분), 모두를 속이고 요리사로 취직한 해준(김영훈 분)도 이들에게는 모두 가족이었다. 23일 방송된 '발효가족' 24회에서는 '김치 아저씨' 기찬(강신일 분)을 찾아 천지인으로 온 중학생 소년도 천지인 가족이 될 여지를 남겼다.

화면을 통해 천지인 사람들을 만나는 시청자들까지도 그들의 가족이 된 것처럼 느끼게 한 '발효가족'은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은 이들이 김치의 발효과정과도 같은 수많은 숙성과정을 거치며 진정한 가족이 되어가는 여정을 통해 대안가족의 의미를 조명해보고자 한다"는 작품 기획의도에 맞게 가슴 찡한 대안가족의 모습을 전했다.

# 악역 없는 착한 드라마

'자연 청정 드라마'라고 불릴 만큼 막장이 없었던 '발효가족'은 등장인물 어느 하나도 '악인'이라 불릴 수 없었다.

조직 넘버2로 호태를 괴롭혀 온 조대식(최덕문 분)은 악행을 저지르려고 해도 뭔가 부족한 듯한 느낌을 줘 웃음을 자아냈고 우주(이민영 분)를 향한 순애보 사랑을 보여 즐거움을 줬다. 또 호태를 제거하려고 했던 오명철(최용민 분) 역시 그의 숨겨진 아픔과 상처가 드러나며 공감을 샀다. "인간은 선하다"는 메시지를 계속해서 전달해 온 '발효가족'은 사람에 대한 믿음과 이해를 전하며 시청자 마음을 움직였다.

# 송일국 박진희 재발견

이제까지 '주몽', '신이라 불리운 사나이' 등에서 강인한 역할을 주로 맡아왔던 송일국은 '발효가족'에서 기호태로 분하며 인간의 아픔, 분노, 나약함 등의 감정 연기를 완벽히 소화해내 호평을 얻었다. 또 '식신', '국민일꾼'이라고 불릴 정도로 망가지는 것을 두려워하지 않는 연기를 펼쳤다.

박진희 또한 언제나 씩씩해서 주위에 활기찬 에너지를 전달하는 해피 바이러스 강산 역을 맡아 명랑 연기를 선보였다. 식사 때마다 반주로 막걸리를 마시며 권주가를 부르는 명랑하고 유쾌한 성격은 박진희 만의 톡톡 튀는 매력을 보여줬다.

# 틀을 깬 사회 비판+힐링 드라마

'비단향꽃무', '부활', '마왕' 등 수많은 작품을 통해 미혼모, 학원폭력, 사회적 약자에 대한 차별 등 다양한 사회문제를 다뤄왔던 김지우 작가는 '발효가족'으로 다시 한번 사회문제를 다뤘다. 대안가족의 의미를 재조명하고 물질만능주의, 독거노인문제, 가진 자에 의한 사건 은폐 등을 다루며 병든 사회를 향한 쓴 소리를 뱉어낸 <발효가족>은 '종편 드라마'라는 틀을 부수며 사회를 향한 메시지를 전달했다.

또 '발효가족'은 '힐링 드라마'라는 타이틀이 붙을 정도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치유하며 호평을 얻었다. "인생에는 산도 있고 강도 있고 계곡도 있습니다. 하지만 함께 할 사람만 있다면 두려울 게 없습니다. 있는 힘껏 행복하십시오"라는 '발효가족' 마지막 메시지는 시청자 마음을 울리며 내 옆에 있는 사람을 돌아보게 하고 내 곁을 지켜주는 사람에 대한 소중함을 일깨우며 모두의 마음을 치유하고 보듬었다.

이렇듯 '발효가족'은 시청자들에게 오랫동안 기억될 드라마가 됐다. (사진=MI)

[뉴스엔 허설희 기자]

허설희 husul@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톱스타 K양과 열애 L군 母 눈물 “내 아들이 요괴같은 X한테 빠져…”
안재모, 안현모도 감탄한 직접 꾸민 집+개구쟁이 아들·딸 공개
“하와이 여자” 숙행, 시선강탈 섹시+아찔 비키니 자태
연기 안하고 자숙 하라니 연애, 20살 연하녀에 말려 이젠 울며겨자먹기
송가인, 美서 뽐낸 완벽 몸매 “수영복 자태도 여신급”
‘섹션’ 이정재♥임세령 LA에 뜬 이유는? “10억 원 주얼리 착용”
“야해 보여 못 입던 수영복” 가희, 기립박수 부르는 몸매
이상화 선물한 부모 집공개 “드라마 속 행복한 집 느낌”

      SNS 계정으로 로그인             

굿바이 동백꽃 ...

현아♥ 던 당당...

시선강탈 한예...

완벽한 미모 이...

톱스타 K양과 열애 L군 母 눈물 “내 아들이 요괴같은 X한테 빠져…” [여의도 휴지통]

송가인, 美서 뽐낸 완벽 몸매 “수영복 자태도 여신급”[SNS★컷]

안재모, 안현모도 감탄한 직접 꾸민 집+개구쟁이 아들·딸 공개

‘섹션’ 이정재♥임세령 LA에 뜬 이유는? “10억 원 주얼리 착용”

“하와이 여자” 숙행, 시선강탈 섹시+아찔 비키니 자태[SNS★컷]

박명훈, 청룡영화제 레드카펫 당당히~[포토엔HD]

연기 안하고 자숙 하라니 연애, 20살 연하녀에 말려 이젠 울며겨자먹기 [여의도 휴지통]

“야해 보여 못 입던 수영복” 가희, 기립박수 부르는 몸매[SNS★컷]

견미리 딸 이유비 집 공개, 입 벌어지는 대저택 “미국 아냐?”[결정적장면]

무리뉴 데뷔 웨스트햄전, 손흥민은 선발 출격 대기

육아예능을 日 밤에? KBS 편성 대이동 괜찮나[TV와치]

‘슈스케2→보컬플레이2’ 잘자란 강승윤, 유세윤도 반한 재간둥이 심사[TV와치]

또 마블리? 바야흐로 12월은 마동석 천하[무비와치]

예능 하루살이 마리텔, 펭수도 미봉책일뿐 ‥절실한 그 무엇을 위해[TV와치]

‘1박2일’ 멤버 확정, 확실한 리더없이 괜찮을까[TV와치]

‘블랙머니’ 왜 정지영 영화는 따분할 거라 생각하나요[영화보고서]

“질 때 지더라도 활짝 필래” 꽃같은 현아의 ‘플라워샤워’[들어보고서]

같은 조작인데…엑스원만 되고 아이즈원은 안되는 이상한 행보[뮤직와치]

‘동백꽃’ 강하늘보다 중요해진 부정과 모정, 까불이의 서사[TV와치]

태양X대성 전역→빅뱅 2년9개월만 군백기 끝 “좋은 모습으로 보답”(종합)

‘동백꽃’ 장해송 “코펜하겐..

"코펜하겐요? 실제로 가본 적은 없어요, 하하." KBS 2TV 수목드라마 '동백꽃 ..

이시아 “별명 ‘여자 김갑수’, 이젠 ..

‘카센타’ 박용우 “‘배우 조은지’ ..

이혜리 “류준열 ‘미쓰리’ 재밌게 봤..

‘마흔’ 천정명 “비혼 아니지만 결혼..

‘블랙머니’ 정지영 감독, 대박 아닌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