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불화설 걸그룹, 잘나가는 A 왕따시키다 결국 해체 불길?[연예가뒷담화]

여배우 A, 화려한 결혼 후 재벌가 시집살이, 온갖 금지령[연예가뒷담화]

방송인 A, 남편과 다단계 입방아, 얼굴마담부터 모집까지[연예가뒷담화]

톱스타 A, 잡다한 PPL 이용당해도 불만없이, 왜?[연예가뒷담화]

[포토엔]서울가요대상 이승기 ‘인기상 이유? 팬심 훔치는 손짓’
조회수 : 1,700 2012-01-20 01:34:31

 

[뉴스엔 정유진 기자]

한국방문의 해 기념 '제21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서울가요대전, 진행 탁재훈 수지 신현준)시상식이 1월 19일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렸다.

영예의 대상은 슈퍼주니어에게로 돌아갔다. 슈퍼주니어는 지난 해 8월 정규앨범 5집 '미스터 심플(Mr. Simple)'을 발매, 음반차트와 음원사이트에서 1위를 차지하며 저력을 과시했다. 특히 국내 뿐 아니라 대만 등 아시아에서도 높은 음반 판매량을 기록하며 한류 대통령이라는 애칭을 얻었다.

더불어 FT아일랜드, 시크릿, 씨스타, 포미닛, 아이유, 비스트, 미쓰에이, 카라, 티아라, 소녀시대, 이승기, 슈퍼주니어 등 총 12팀이 본상을 받았다.

디지털 음원상은 티아라, 최고앨범상은 아이유가 차지해 주인공이 됐다. B1A4는 신인상에, 포맨은 R&B 발라드, 백지영은 OST 부문, 클로버는 힙합 부문, YB는 공연문화상을 수상했다.

일본을 평정한 카라는 한류특별상을 수상해 2관왕에 올랐다. 이승기와 소녀시대도 함께 하이원 인기상을 차지해 2관왕에 올랐다. '롤리폴리'와 '러비더비'로 흥행 2연타에 성공한 티아라는 디지털 음원상을 차지하며 2관왕에 올랐으며 아이유는 최고 앨범상을 차지하면서 역시 2관왕의 주인공이 됐다.

서울가요대상 시상식(서울가요대전)에 앞서 펼쳐진 레드카펫에서는 배우 이민정, 이윤지, 공현주, 전혜빈, 임수향, 서효림, 홍수아, 박신혜, 백진희, 이민호, 김재원, 정석원, 윤시윤, 전태수 등이 시상자로 참석해 레드카펫을 뜨겁게 달궜다.

◇ 서울가요대상 수상자 리스트

▲대상=슈퍼주니어
▲디지털 음원상=티아라
▲최고 앨범상=아이유
▲하이원 인기상=이승기, 소녀시대
▲본상=포미닛, 아이유, 시크릿, 씨스타, 비스트, FT 아일랜드, 카라, 미쓰에이, 티아라, 소녀시대, 이승기, 슈퍼주니어
▲공연문화상=YB
▲한류특별상=카라
▲OST 부문상=백지영
▲힙합 부문상=클로버

▲R&B 발라드상=포맨
▲신인상=B1A4

정유진 기자 noir197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급이 다른 섹시...

화려한 몸매 류...

실루엣 여신들

완벽한 미코진 ...

정은우 박한별 양측 결별 공식인정, 7개월 열애 종지부(종합)

이동건 지연 곳곳서 포착된 열애징후, 네티즌 알고있었다

이미연 과거 수영복 자태, 군살없는 완벽 몸매(해피타임)

‘청춘의덫’ 심은하 딸 하승리 근황 공개 “21살인데 고교생 역할만..”(명단공개 2015)

김가연 붕어빵 외모 딸 공개, 임요환과 결혼에 딸 반응은?(명단공개)

제시카 “동갑내기 일반인과 결혼 계획” 깜짝고백(출발드림팀)

이경애 “나이트클럽 사업으로 3억 날려 빚더미, 자살시도 해봤지만..”(좋은아침)

이종석 박신혜, 열애설 전 어색했던 첫만남 포착 난감한 스킨십(명단공개)

[포토엔]소녀시대 윤아, 바람불면 날아갈듯한 가녀린 몸매(채널 소녀시대)

‘택시’ 신주아 남편, 결혼결심 이유 “신주아 잃을수도 있다 생각”

세계 1위 박인비 캐디의 조끼..

[턴베리(영국)=뉴스엔 이재환 기자]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15시즌 4번째 메..

다이아 “티아라 동생 그룹? 영광스러..

‘여자를울려’ 한이서 “김정은 기센 ..

톰 크루즈 레드카펫 ‘2시간 꽉 채운 ..

톰 크루즈 등장에 할리우드로 변해버린..

톰 크루즈 ‘나이는 숫자에 불과해~’ ..

입국장 떠나는 톰 쿠르즈 ‘새벽에 나..

스텔라 가영 ‘옆트임에 드러난 완벽한..

‘상류사회’ 성준-유이-박형식-임지연..

‘베테랑’ 유아인 “청춘스타가 악역?..

전혜빈, 배용준에 “제..제부..수진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