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고우리 레인보우 몸매 원톱? 터질듯한 볼륨..
이채영 파격의상 뚫고나온 터질듯한 볼륨감
’일반인은 절대안돼’ 박소유, 상위 1% 비..
미란다커 한달 매출 1억 달성시킨 속옷화보

 

중화권 女스타 A, 韓 꽃남에 꽂혀 비밀입국 굴욕[연예가뒷담화]

아이돌 맞아? 멤버도 경악한 냄새폭격기 J 악취 민폐 [연예가뒷담화]

“내가 나머지 배우야?” 톱스타 J 대기실 쌍욕 난동[연예가 뒷담화]

청순미녀 A 알고보니 입걸레? 매니저에 씨X 욕설[연예가 뒷담화]

B1A4 日 첫 쇼케이스 1분만에 매진, 암표 10만엔까지 치솟아
  2011-11-14 09:45:44

 

[뉴스엔 권수빈 기자]

신인 5인조 B1A4(비원에이포)의 일본 첫 쇼케이스 티켓이 오픈 1분만에 전석 매진되는 기염을 토했다.

B1A4는 오는 12월 9일 도쿄 중심가 시나가와 스텔라볼에서 'B1A4 -JAPAN SHOWCASE LIVE 2011-'라는 타이틀로 일본 내 팬들과 미디어 관계자 및 음악 관련 산업 관계자들에게 첫 공연을 선사한다.



쇼케이스를 앞두고 최근 티켓 예매가 오픈되자 예매 사이트에 접속자가 몰려 한 때 서버가 다운되는 사태가 벌어졌다. 2회 분 전석이 순신간에 매진되면서 티켓을 예매하지 못한 팬들은 추가 공연 요청을 요청하는 한편 재팬 옥션 등 온라인 경매 사이트에서는 티켓 한장이 10만엔에 거래되는 등 B1A4의 높은 인기를 보여주고 있다.

앞서 B1A4는 신인으로서는 이례적으로 장근석이 소속된 일본 대형 메이저 기획사 포니캐년과 정식으로 매니지먼트 및 전속 아티스트 계약 체결을 발표해 주목을 끌었다.

특히 B1A4는 일본에서 정식 데뷔는 물론 단 한 차례도 공연이나 팬미팅을 가져본 적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데뷔 전부터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어 새로운 한류 스타로 자리잡을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B1A4는 두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Beautiful Target'에 이어 후속곡 'MY LOVE'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권수빈 기자 ppb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혜리 애교, 셀카서도 입술 쭉..애교내공 ‘보통 아니네’

윤보미 시구, 스키니진 속 드러난 S라인 ‘클라라 뺨치네’

LJ “정신병자 아닌이상 왜 외국서 웨딩사진을” 첫 이혼심경

‘렛미인4’ 반쪽가슴 미혼모 “난 여자 아닌 흉측 괴물” 눈물펑펑

한규리, 개미허리로는..

미란다커 차원다른 노..

여배우 K양, 옷 안입..

구재이 속옷화보, 감..

한규리, 글래머몸매 ..

이효리, 감출수 없는 ..

리지 하의 입은거야 ..

전효성, 각선미 다 드..

미성년자 박소영 ‘19금 마담뺑덕 어떻게든..

이날 언론배급시사회에는 미성년자 박소영이 19금 영..

신대철, 스타제국-문준영 사태에 “칼 뽑았..

시나위 신대철은 9월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

백지영 여진구 섭외 신의한수, 노안 넘어선 노인연기 ‘파격’

이은미 “故노무현 헌정싱글 발표 파격행보? 양심의문제”[포토엔]

전도연 칸 마지막 레드카펫서 육감몸매 과시[포토엔]

[포토엔]소피 마르소 ‘춤추는 레드카펫~’

맹승지 복근 파격노출, 미모에 몸매까지 다 갖췄네

무도에 나온 미녀 정체찾기, 네티즌 수사대 정답일까

‘우는남자’ 장동건 “파트너 김민희라 다행..안심했다”(인터뷰)

손연재 우월 각선미 뽐낸 경기 모습 다시보니 ‘완벽몸매의 정석’

정유미 누구? ‘연애의발견’ 에릭과 재회하는 ‘사랑스러운 여배우’

’정도전’PD “정몽주 빙의한 임호, 감동받으며 지켜봤다”

류현진, 반슬라이크에 잡히고 ..

[로스앤젤레스(미국)=뉴스엔 안성후 기자] 9월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전혜빈 “배우로서 지난 10년, 낭떠러..

‘운널사’ 장혁 “떡방아 베드신 민망..

류현진-유리베, 이러다 입맞추겠네

더 예뻐진 구혜선 ‘매끈한 다리라인 ..

북한 응원하러 온 북한 미녀 응원단

한효주-고수 등 ★ 총출동한 진구 결혼..

걸스데이 혜리 ‘남다른 각선미 잔근육..

애프터스쿨 유이 ‘단화를 신어도 8등..

이하늬 “학창시절 방황..집안의 이단..

‘제보자’ 박해일 “10년전 실제사건 ..

카라-베일벗다

스피카-시스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