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신수지 징계, 협회 명예실추했지만 리듬체조 활약 공로 감안해 경고성 근신
2011-11-02 21:21:09
 

리듬체조 간판 신수지가 체조협회로부터 징계를 받았다.

체조협회는 최근 상벌위원회를 열어 신수지에게 경고성 근신 징계를 내리기로 했다고 밝혔다.

체조협회는 신수지와 더불어 당시 심판 운영 및 대회 운영 미숙에 대한 책임을 물어 기록심판이던 강희선씨 등 심판 3명 역시 경고 조치를 취했다.
협회 측은 신수지 행동으로 협회의 명예와 신뢰를 손상했지만 곧바로 사과 의사를 밝혔고 리듬체조 간판으로 활약하며 리듬체조를 널리 알린 점 등을 감안해 이같은 징계를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협회는 이번 사태와 관련해 향후 대한체육회와 함께 기록 전산 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다. 또 공정한 채점이 이뤄지도록 심판 배정에도 관심을 기울이기로 했다.

앞서 신수지는 지난 10월 10일 전국체육대회 리듬체조 일반부 경기에서 2위를 기록한 뒤 경기 후 미니홈피에 분노섞인 메시지를 남겼다.

신수지는 이날 자신의 미니홈피에 "더러운 X들아. 그딴 식으로 살지 마라. 이렇게 더럽게 굴어서 리듬체조가 발전을 못하는 거다"라는 글을 남겼다. 하지만 신수지는 이 같은 발언의 대상을 분명하게 적시하지 않았다.

이날 신수지는 6회 연속 우승을 노리며 경기에 임했다. 하지만 신수지는 101.225점을 받아 101.550점을 받은 김윤희에 밀려 2위에 머물렀다.

이날 경기에서는 신수지 입장에서 납득하기 어려운 부분이 존재했다.

신수지는 김윤희보다 앞서 경기를 끝냈다. 그러나 신수지와 일반부 우승을 놓고 경쟁을 벌인 김윤희의 마지막 곤봉 점수가 경기 종료 40분이 지나서야 발표됐다. 마지막 곤봉 연기 전까지 볼, 후프, 리본 합산 점수에서 신수지가 김윤희를 근소하게 앞서고 있던 상황에서 이같은 점수발표는 신수지 입장에서 불만을 제기할 수 있는 상황.

이뿐만 아니라 전광판 점수와 기록지 점수가 다르게 나타난 것에서도 문제가 제기됐다. 김윤희의 후프 연기 점수는 전광판 발표시 25.425점으로 기록지 25.13점과 차이를 보였다.

체조협회는 "손으로 작성하고 전광판에 입력하는 과정서 실수가 나왔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신수지 측은 점수에 민감한 체조경기에서 점수 기록 과정에 문제가 있었다는 해명에 납득할 수 없다고 반발했다.

곤봉 점수 발표 결과 총점에서 밀리며 2위에 그친 신수지는 결국 시상대에서 얼굴을 감싸고 눈물을 흘려 주변을 안타깝게 했다.

신수지 측은 이같은 문제에 대해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전국체전 주심 격인 심판들에 대해 포화를 퍼부으며 자잘을 의심하기도 했다.

한편 이에 대해 김윤희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게 뭐하는거지? 점점 심각해지는데.. 진짜 마음 아프다.. 난처해 미칠거같아.."라는 심경 글을 올렸다.(사진=신수지, 뉴스엔 DB)


[뉴스엔 김종효 기자]

김종효 기자 phenomdark@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강병현♥박가원 집 공개, 알몸 콘셉트 가족사진까지 ‘당나귀귀’
현아, 끈 비키니 입고 과감한 포즈 ‘쏟아질 듯 풍만 글래머’
빅토리아시크릿 수영복 화보 촬영 공개 ‘포즈가 미국 스타일’
‘그것이 알고싶다’ 전처 살해 지명수배 1번 황주연, 11년의 도주와 잠적
‘차세찌♥’ 한채아 비키니 화보 공개, 건강미 넘치는 몸매
송혜교, 이혼 후 근황보니 ‘짙은 스모키 화장, 못알아볼 뻔’
류효영 수영복 자태, 육감 몸매 돋보이는 캘린더 포즈
에어컨 만큼 시원한 비키니 앞태 뒤태의 도발, 야노 시호→클라라

      SNS 계정으로 로그인             

2019 미스코리...

핫이슈 화사의 ...

화제의 현아 레...

소집해제 빅뱅 ...

비아이 이름 숨긴 은지원 ‘쓰레기’, 작사도 미스터리[뮤직와치]

송중기 송혜교, 연기로 이혼 아픔 잊나? 일터 초고속 복귀[이슈와치]

스타급 인기 이승윤 매니저, 꽃길 막은건 빚 60만원 아니다[이슈와치]

송중기 송혜교 이혼에 박보검? 이혼보다 아픈 온갖 루머

‘구해줘2’ 원작에 광기 더한 김영민, 시즌1 조성하 뛰어넘나[TV와치]

‘기생충’ 천만도 간당간당? 외화 폭격 국내영화 줄줄이 직격타[무비와치]

송중기-송혜교 결혼 20개월만 끝 ‘만남부터 파경까지’[이슈와치]

김재욱 측 “이엘과 열애 NO, 커플링 의혹 사진 본인 아냐”(공식입장)

강성연 투입 ‘세젤예’ 막장행 급행열차 타고 시청률 반등 노리나[TV와치]

‘프로 중의 프로’ 송가인, 허리 실금 디스크 불구 콘서트 무대 올라[스타와치]

‘녹두꽃’ 최무성 “전봉준 ..

배우 최무성이 드라마 ‘녹두꽃’의 6개월여 여정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 매 작..

윤아 “‘캠핑클럽’ 방송 후 소녀시대..

‘비스트’ 이성민 “‘공작’보단 자..

문성근 “다양성 죽어가는 韓 영화, 배..

김보라 “23살 때 동안 탓 오디션 다 ..

‘보좌관’ 김동준 “작품 내내 노메이..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