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명단공개’ 조정석♥거미, 기타치고 노래부르며 영화같은 데이트

[포토엔]이민정 출국 ‘최고급 차량에서 하차’(공항패션)

[포토엔]전지현 ‘공항가는길, 최고급 세단과 함께’

‘명단공개’ 연세대 김용건부터 유학파 마동석까지, 반전 학벌 스타 9人(...

칸-헤라-라리사, 한국 귀화 속사정은? “한국정서 정(情) 때문에”
2011-09-28 12:56:14

 

칸, 헤라, 라리사가 한국에 대한 무한애정을 드러냈다.

9월28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서는 귀화 3인방 칸(한국이름 방대한), 헤라, 라리사가 출연해 한국에 대한 애정과 한국에 귀화하게 된 계기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스튜디오에 모습을 드러낸 칸 헤라 라리사는 각자 한국 주민등록증을 품에 안고 있었다.

먼저 칸은 "한국에 온지는 15년 됐다. 하지만 귀화한지는 얼마 안됐다. 귀화 신청한 건 3년 됐고 지난해에 발표됐다"고 밝혔다. 이어 칸은 "귀화하면서 방대한으로 이름을 바꿨다. 이름 뜻은 방글라데시에서 와서 '방'자를 땄고 대한민국에서 행복하기 때문에 '대한'이란 이름을 지었다"고 설명했다.

헤라는 "본명은 원천이고 한국에서 활동하고 싶어 한국 국적을 땄다. 귀화한 지는 11년 됐다"고 자기소개했다. 또 라리사는 "귀화한 지 7년 됐다. 이름은 안바꾸고 그냥 성이 '라'씨라고 생각하면 된다. 한남동 라씨라고들 하신다"고 말했다.

이후 세 사람은 한국에 귀화하게 된 이유에 대해 "한국의 정(情)이란 정서 때문이다"고 입을 모았다.

칸은 "완벽히 귀화를 한다고 하자 어머니가 많이 반대하셨다. 그런데 한국에 정이 들어서 방글라데시에 가도 답답하더라"며 "한국분들의 정과 노력에 반했다"고 고백했다. 특히 이날 VCR을 통해 칸은 자신에게 집을 무료로 빌려준 조문선씨를 소개하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헤라 역시 "중국에서 활동할 때도 한국가수 주현미 선배님 노래 '잠깐만'을 중국버전으로 했던 적이 있다"며 "한국에 처음 손님으로 왔을 때 참 따뜻했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또 헤라는 VCR을 통해 지인의 소개로 알게 돼 5년동안 함께 살고 있는 혜원씨를 소개했다. 혜원씨는 헤라가 한국에서 행복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있었다. 이에 헤라는 "(혜원씨는) 엄마 겸 언니같다"고 말하며 받은 사랑에 감사하는 모습을 보였다.

러시아에서 한국으로 귀화한 라리사의 한국 사랑은 셋 중 으뜸이었다. 라리사는 "한국 사람들이 너무 따뜻하게 잘해주셨다. 자기 아들 딸처럼 여겨줬다"며 "한국 사람들이 정도 많고 사람들이 착하다"고 애틋함을 드러냈다.

이후에도 세 사람은 한국에서 받은 사랑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애정을 나타냈다.

칸은 "나는 피부색깔이 틀리지만 더이상 방글라데시가 아닌 한국사람으로 살고 싶었다. 사랑을 너무 많이 받았다"고 고백했다.

헤라는 "저는 패티김 선생님 같은 국민가수가 되고싶다. 그리고 가수이기 이전에 다문화 가정을 위한 단체의 원장으로 일하고 있기도 하다. 사람들을 도우며 살고 싶다"고 포부를 드러내며 한국 정착의 기쁨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라리사는 "한국이란 곳에서 살고 있어 너무 좋다. 심지어 한국 사람처럼 성형수술 하고 싶기도 했다. 그런 마음까지 있었다. 러시아에 도착하자마자 한국 생각이 나서 눈물이 날 정도였다"며 한국에 대한 애정을 밝혔다.


[뉴스엔 최신애 기자]

최신애 기자 yshns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정현 “장 지진다” 발언 어디서 나왔나 봤더니 ‘국민적 관심’
박근혜 대통령 탄핵 가결, BBC-CNN 외신도 ‘주목’..SNS에 올리기까지
안민석 의원 “황교안 국무총리 탄핵 사유 마땅치 않아 고민”
JTBC ‘뉴스룸’ 손석희, 최순실 태블릿PC 루머에 A to Z 팩트체크
박영선, 김기춘 무너뜨린 한방..주식갤러리의 결정적 제보
남보라 “
샤론스톤, 새 남친 생겼다 ‘해변 수영복 데이트 포착’
‘서프라이즈’ 쥬세리노, 마이클잭슨 사망-도널드트럼프 당선도 예언

      SNS 계정으로 로그인             

함박미소 진세...

언제나 청순미...

반짝반짝 청순...

유쾌 혼술종방...

이정현 “장 지진다” 발언 어디서 나왔나 봤더니 ‘국민적 관심’

[어제TV]‘뉴스룸’ 촌철살인 유시민, 끝나지 않은 대통령 화법 분석

안민석 의원 “황교안 국무총리 탄핵 사유 마땅치 않아 고민”

동현배, 이상민 이용진과 셀카에 탄핵 가결 만세까지

[어제TV]‘뉴스룸’ 손석희, 탄핵 후 새 시대 첫마디는 ‘노무현’ 이었다

박영선, 김기춘 무너뜨린 한방..주식갤러리의 결정적 제보

박근혜 대통령 탄핵 가결, BBC-CNN 외신도 ‘주목’..SNS에 올리기까지

남보라 “(전 남친)쇼핑센터 사진은 (남동생)상 치르기 전.. 스폰 아냐”(공식입장 전문)

[어제TV]‘도깨비’ 공유 심장의 검 본 김고은, 비극적 운명? ‘사이다 전개’

JTBC ‘뉴스룸’ 손석희, 최순실 태블릿PC 루머에 A to Z 팩트체크(종합)

이정현 “장 지진다” 발언 어디서 나왔나 봤더니 ‘국민적 관심’

[TV와치]‘뉴스룸’ 루머에 분노한 손석희의 ‘송곳 AS’

[스타와치]정우성 “권력으로 사익 추구, 추악해” 소신발언은 계속된다

[이슈와치]‘라디오스타’ 태도 논란 아이린, 꽃병풍으로 만들어야 했나

애매한 신혜선, 이러려고 ‘푸른 바다’에 뛰어들었나[윤가이의 별볼일]

김윤석 발언 논란, 거성(巨星)은 왜 고개를 숙였나[윤가이의 별볼일]

박신혜, 대구 서문시장 화재 상인 위해 5천만원 기부

빅뱅X무한도전 녹화현장 포착, 5년만 재회 어땠나

‘공조’ 현빈 “北 형사 역할, 꼭 도전해보고 싶었다”

[TV와치]‘화랑’ 방탄 뷔 아닌 배우 김태형 신고식, 미친 싱크로율에 거는 기대

변요한 사단을 변요한 사단이..

(인터뷰①에 이어) 변요한은 '의리의리한' 사람인 거 같다. 어릴 적 동..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 변요한 “..

‘막영애’ 정지순-스잘이 밝힌 사랑스..

‘우결’ 김진경 “조타 바보같이 착한..

‘이아바’ 이상엽 “이선균 부부 부러..

변요한이 이렇게 떨면서 말을 더듬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