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결별설 미스터리 커플, 가족 빚잔치 끝내면 결혼하나[여의도 휴지통]

걸그룹 E양, 로드매니저와 열애에 빡친 사장님 “묻어버려” [여의도 휴지...

패셔니스타 A양의 폼생폼사 약물 의혹, 실성한듯 난동[여의도 휴지통]

가수 F, 미스코리아 여배우 납치해 산에 묻었으나 쇼생크탈출 소동[여의도 ...

칸-헤라-라리사, 한국 귀화 속사정은? “한국정서 정(情) 때문에”
2011-09-28 12:56:14

 

칸, 헤라, 라리사가 한국에 대한 무한애정을 드러냈다.

9월28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서는 귀화 3인방 칸(한국이름 방대한), 헤라, 라리사가 출연해 한국에 대한 애정과 한국에 귀화하게 된 계기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스튜디오에 모습을 드러낸 칸 헤라 라리사는 각자 한국 주민등록증을 품에 안고 있었다.

먼저 칸은 "한국에 온지는 15년 됐다. 하지만 귀화한지는 얼마 안됐다. 귀화 신청한 건 3년 됐고 지난해에 발표됐다"고 밝혔다. 이어 칸은 "귀화하면서 방대한으로 이름을 바꿨다. 이름 뜻은 방글라데시에서 와서 '방'자를 땄고 대한민국에서 행복하기 때문에 '대한'이란 이름을 지었다"고 설명했다.

헤라는 "본명은 원천이고 한국에서 활동하고 싶어 한국 국적을 땄다. 귀화한 지는 11년 됐다"고 자기소개했다. 또 라리사는 "귀화한 지 7년 됐다. 이름은 안바꾸고 그냥 성이 '라'씨라고 생각하면 된다. 한남동 라씨라고들 하신다"고 말했다.

이후 세 사람은 한국에 귀화하게 된 이유에 대해 "한국의 정(情)이란 정서 때문이다"고 입을 모았다.

칸은 "완벽히 귀화를 한다고 하자 어머니가 많이 반대하셨다. 그런데 한국에 정이 들어서 방글라데시에 가도 답답하더라"며 "한국분들의 정과 노력에 반했다"고 고백했다. 특히 이날 VCR을 통해 칸은 자신에게 집을 무료로 빌려준 조문선씨를 소개하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헤라 역시 "중국에서 활동할 때도 한국가수 주현미 선배님 노래 '잠깐만'을 중국버전으로 했던 적이 있다"며 "한국에 처음 손님으로 왔을 때 참 따뜻했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또 헤라는 VCR을 통해 지인의 소개로 알게 돼 5년동안 함께 살고 있는 혜원씨를 소개했다. 혜원씨는 헤라가 한국에서 행복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있었다. 이에 헤라는 "(혜원씨는) 엄마 겸 언니같다"고 말하며 받은 사랑에 감사하는 모습을 보였다.

러시아에서 한국으로 귀화한 라리사의 한국 사랑은 셋 중 으뜸이었다. 라리사는 "한국 사람들이 너무 따뜻하게 잘해주셨다. 자기 아들 딸처럼 여겨줬다"며 "한국 사람들이 정도 많고 사람들이 착하다"고 애틋함을 드러냈다.

이후에도 세 사람은 한국에서 받은 사랑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애정을 나타냈다.

칸은 "나는 피부색깔이 틀리지만 더이상 방글라데시가 아닌 한국사람으로 살고 싶었다. 사랑을 너무 많이 받았다"고 고백했다.

헤라는 "저는 패티김 선생님 같은 국민가수가 되고싶다. 그리고 가수이기 이전에 다문화 가정을 위한 단체의 원장으로 일하고 있기도 하다. 사람들을 도우며 살고 싶다"고 포부를 드러내며 한국 정착의 기쁨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라리사는 "한국이란 곳에서 살고 있어 너무 좋다. 심지어 한국 사람처럼 성형수술 하고 싶기도 했다. 그런 마음까지 있었다. 러시아에 도착하자마자 한국 생각이 나서 눈물이 날 정도였다"며 한국에 대한 애정을 밝혔다.


[뉴스엔 최신애 기자]

최신애 기자 yshns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김지원 아나, 세월호 인양에 “이렇게 하룻밤만에 할 수 있는 일을”
‘16kg 감량’ 심진화,탄수화물은 다이어트의 적이 아니다
박은영 아나운서 “신현준 때문에 아직도 시집 못가”
설리, 핫팬츠 입고 매혹적 표정+포즈 ‘관능미 넘치는 일상’
‘피고인’ 한지우, 5.9 투표 독려 화제 “이거 유행했음 좋겠다”
김선아 ‘못 본 사이 반 쪽이 된 몸매’
故정다빈 자살? 타살? 유가족-소속사 재수사 요청한 이유
중국대회 우승자 김해림 얼굴 안나온 중계, 中의 사드 보복인가

      SNS 계정으로 로그인             

시선싹쓸이 브...

사랑가득 구구...

하태하태 멜로...

입대-제대 톱스...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들 눈물 “유가족 되는게 소원, 말이 되느냐”

손태영 윤혜진, 세월호 구름에 안타까운 심정 “하늘도 아는 건가”

조준호, 김연경과 열애설에 “피해주는 것같아 송구스럽다” 부인

김지원 아나, 세월호 인양에 “이렇게 하룻밤만에 할 수 있는 일을”

박은영 아나운서 “신현준 때문에 아직도 시집 못가”

‘16kg 감량’ 심진화,탄수화물은 다이어트의 적이 아니다

티아라 측 “은정 효민 지연 큐리만 재계약, 소연 보람 5월 계약종료”(공식)

[WBC]미국-푸에르토리코, 결승전 라인업 공개 ‘작은 변화’

‘김과장’ 남궁민, 박영규 희생양 된 준호 구했다 (종합)

설리, 핫팬츠 입고 매혹적 표정+포즈 ‘관능미 넘치는 일상’

신하균-김고은 결별, SNS에서 감지한 이별기운? 누리꾼 설왕설래

‘피고인’ 한지우, 5.9 투표 독려 화제 “이거 유행했음 좋겠다”

[포토엔화보]‘노출 없어도 섹시한 그녀’ 김혜수 ‘단연 돋보이는 콜라병 몸매’

종영 ‘피고인’ 지성 정의실현, 엄기준 사형수 됐다 ‘권선징악’ (종합)

홍상수 부인 측 “억장 무너지는 심정, 지금도 홍상수 사랑하고 있다”

[뮤직와치]보란듯이 성공한 하이라이트, 아이돌 후배들에게 전하고픈 말

[포토엔화보]김연아vs박소담 ‘블루vs레드 수트핏 대결’

‘개봉 D-1’ 홍상수X김민희 ‘밤해변’ 예매율 0.8% 어쩌나

[포토엔]‘킬 힐에 휘청~’ 김연아 ‘놀란 표정도 귀요미~’

[포토엔]피고인 우현 ‘나 빵장이야~’(공항패션)

‘보이스’ 백성현 “연관검색..

(인터뷰①에 이어) 백성현에게 '보이스'는 "자랑할 수 있는 작품"이다. ..

‘보이스’ 이하나, 장혁 뒷모습에 울..

‘복면’ 강남제비 봉구 “긴 무명시절..

‘미씽나인’ 최태준 “발견된 적도 없..

한석규 “필모 중 최고인 영화? ‘8월..

‘내귀에캔디2’ PD “이준기 반전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