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김래원 ‘최고급 스포츠카에서 하차, 시민들도 시선 집중’ (닥터...

[포토엔]이민정 출국 ‘최고급 차량에서 하차’(공항패션)

[포토엔]전지현 ‘공항가는길, 최고급 세단과 함께’

[포토엔]‘칸의 여왕’전도연, 최고급 밴 타고 굿와이프 종방연 참석

칸-헤라-라리사, 한국 귀화 속사정은? “한국정서 정(情) 때문에”
2011-09-28 12:56:14

 

칸, 헤라, 라리사가 한국에 대한 무한애정을 드러냈다.

9월28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서는 귀화 3인방 칸(한국이름 방대한), 헤라, 라리사가 출연해 한국에 대한 애정과 한국에 귀화하게 된 계기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스튜디오에 모습을 드러낸 칸 헤라 라리사는 각자 한국 주민등록증을 품에 안고 있었다.

먼저 칸은 "한국에 온지는 15년 됐다. 하지만 귀화한지는 얼마 안됐다. 귀화 신청한 건 3년 됐고 지난해에 발표됐다"고 밝혔다. 이어 칸은 "귀화하면서 방대한으로 이름을 바꿨다. 이름 뜻은 방글라데시에서 와서 '방'자를 땄고 대한민국에서 행복하기 때문에 '대한'이란 이름을 지었다"고 설명했다.

헤라는 "본명은 원천이고 한국에서 활동하고 싶어 한국 국적을 땄다. 귀화한 지는 11년 됐다"고 자기소개했다. 또 라리사는 "귀화한 지 7년 됐다. 이름은 안바꾸고 그냥 성이 '라'씨라고 생각하면 된다. 한남동 라씨라고들 하신다"고 말했다.

이후 세 사람은 한국에 귀화하게 된 이유에 대해 "한국의 정(情)이란 정서 때문이다"고 입을 모았다.

칸은 "완벽히 귀화를 한다고 하자 어머니가 많이 반대하셨다. 그런데 한국에 정이 들어서 방글라데시에 가도 답답하더라"며 "한국분들의 정과 노력에 반했다"고 고백했다. 특히 이날 VCR을 통해 칸은 자신에게 집을 무료로 빌려준 조문선씨를 소개하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헤라 역시 "중국에서 활동할 때도 한국가수 주현미 선배님 노래 '잠깐만'을 중국버전으로 했던 적이 있다"며 "한국에 처음 손님으로 왔을 때 참 따뜻했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또 헤라는 VCR을 통해 지인의 소개로 알게 돼 5년동안 함께 살고 있는 혜원씨를 소개했다. 혜원씨는 헤라가 한국에서 행복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있었다. 이에 헤라는 "(혜원씨는) 엄마 겸 언니같다"고 말하며 받은 사랑에 감사하는 모습을 보였다.

러시아에서 한국으로 귀화한 라리사의 한국 사랑은 셋 중 으뜸이었다. 라리사는 "한국 사람들이 너무 따뜻하게 잘해주셨다. 자기 아들 딸처럼 여겨줬다"며 "한국 사람들이 정도 많고 사람들이 착하다"고 애틋함을 드러냈다.

이후에도 세 사람은 한국에서 받은 사랑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애정을 나타냈다.

칸은 "나는 피부색깔이 틀리지만 더이상 방글라데시가 아닌 한국사람으로 살고 싶었다. 사랑을 너무 많이 받았다"고 고백했다.

헤라는 "저는 패티김 선생님 같은 국민가수가 되고싶다. 그리고 가수이기 이전에 다문화 가정을 위한 단체의 원장으로 일하고 있기도 하다. 사람들을 도우며 살고 싶다"고 포부를 드러내며 한국 정착의 기쁨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라리사는 "한국이란 곳에서 살고 있어 너무 좋다. 심지어 한국 사람처럼 성형수술 하고 싶기도 했다. 그런 마음까지 있었다. 러시아에 도착하자마자 한국 생각이 나서 눈물이 날 정도였다"며 한국에 대한 애정을 밝혔다.


[뉴스엔 최신애 기자]

최신애 기자 yshns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시영 측 “요식업 사업가와 한달째 열애중, 예쁘게 봐달라”
‘명단공개’ 연세대 김용건부터 유학파 마동석까지, 반전 학벌 스타 9人
‘런닝맨’이 우결로, 이광수♥송지은 7년 사랑 결실 기대해
정준영 몰카 스캔들 점입가경, ‘1박2일’ 해도 될까
고마츠 나나, 스다 마사키 지드래곤 사이 양다리 의혹 논란
임창정 18세연하 요가 강사와 열애, 팬들도 축하 봇물
우디 앨런, 35살 연하 한국계 아내 순이와 커플룩 데이트
홍상수 김민희 반전 결별설까지, 사실일까 소설일까

      SNS 계정으로 로그인             

돋보이는 잘생...

열애설 후 설현

패왕색 현아

조신한 걸음걸...

[어제TV]‘런닝맨’이 우결로, 이광수♥송지은 7년 사랑 결실 기대해

‘명단공개’ 연세대 김용건부터 유학파 마동석까지, 반전 학벌 스타 9人(종합)

이시영 측 “요식업 사업가와 한달째 열애중, 예쁘게 봐달라”

[어제TV]‘라디오스타’ 가인♥주지훈, 쿨한 커플의 핫한 공개열애 부럽다

정준영 몰카 스캔들 점입가경, ‘1박2일’ 해도 될까[이슈와치]

고마츠 나나, 스다 마사키 지드래곤 사이 양다리 의혹 논란

[결정적장면]‘라스’ 가인, 연인 주지훈 아재개그에 “대신 사과하겠다”

‘호란의파워FM’ 박은경 아나운서 “호란에 급한일 생겨 대타”

김예원, 박효신 ‘숨’ 듣고 감탄 “오늘 잠은 다 잤네”

[어제TV]‘질투의 화신’ 멋있던 고경표도 찌질 돌변 빵터졌다

한지민이 어마어마한 ‘밀정’서 살아남은 까닭[윤가이의 별볼일]

정준영 스캔들, ‘1박2일’은 어떤 선택을 해야할까[윤가이의 TV토달기]

[뮤직와치]‘퍼포먼스 끝판왕’ 방탄소년단에 안무팀장 제이홉이 없었다면

‘구르미’ 박보검, 삿갓 쓰고 코믹포즈 취해도 빛나는 비주얼

류준열의 ‘맥락있는’ 작품안목, 벌써 재밌다[무비와치]

[무비보고서]‘죽여주는여자’엔 박카스 할머니 윤여정만 있는게 아니다

지코 측 “설현과 결별, 사생활이라 구체적 연급 어렵다”(공식입장)

‘부산행’ 연상호 감독이 밝힌 좀비물-애니메이션 그리고 ‘서울역’(종합)

‘그날들’부터 ‘더케이투’까지, 믿고보는 지창욱의 이유있는 비상

[스타와치]“사생활 침해 아냐?” 지드래곤-고마츠 나나 열애설이 씁쓸한 이유

‘아수라’ 김성수 감독 “주..

'아수라'의 김성수 감독이 주지훈을 극찬했다. 김성수 감독은 9월 28일..

김지운이 밝힌다, 우리가 몰랐던 ‘밀..

B1A4 신우 “막막했던 ‘복면가왕’ 산..

‘우주의 크리스마스’ 심은진이 밝힌 ..

‘아수라’ 정우성 “‘무한도전’ 속 ..

‘한강블루스’ 기태영이 영화계 인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