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지나 ‘인사만했을뿐인데, 춤추는 명품복근..
박소현 ‘앞뒤가 똑같은 망사패션, 모두가 ..
로드걸 세레나 ‘오늘은 예고편 내일은 더 ..
김민아 아나 ‘과감히 벗어던진 코트에 드..

 

배우A 좀 떴다고 한류스타 울고갈 진상질, 더 유명해졌다간[연예가뒷담화]

자연미인A 가슴수술 10년째 고민, 그놈의 볼륨이 웬수[연예가뒷담화]

국민여신 A 성형수술 인생역전 뜬후 재수없이 바쁜척 눈총[연예가뒷담화]

의리남A 방송과 달리, 뒤통수 진상짓에 애꿎은 후배들만[연예가뒷담화]

귀신보는 여배우 A,친정과 생이별 얄궂은 시집살이[연예가뒷담화]

웰컴투더쇼 신선 vs 산만 극과극 반응에 PD “오랜시간 준비, 시청률 아쉽다”
조회수 : 1,137 2011-03-17 10:14:18

 

[뉴스엔 박영주 기자]
웰컴투더쇼 신선 vs 산만 극과극 반응에 PD “오랜시간 준비, 시청률 아쉽다”



SBS 시트콤 '웰컴투더쇼'가 "신선하다"와 "산만하다"는 평이 엇갈리는 가운데 연출자 박승민 PD가 아쉬움을 표했다.

3월 16일 방송된 SBS 시트콤 '웰컴투더쇼'는 생방송 '인기가요'를 배경우로 하루 동안 벌어지는 아이돌 가수와 선배, 매니저 제작진의 이야기를 다뤘다.

하지만 방송 후 "아이돌들이 대거등장해 눈요기가 됐다", "첫 시도되는 시트콤 장르가 신선했다", "참신한 소재였다" 는 호평과 "산만했다", "편집이 엉성하고 내용에 초점이 없었다"는 아쉽다는 혹평이 동시에 게시판을 뜨겁게 달궜다.

이에 대해 '웰컴투더쇼' 연출을 맡은 박승민 PD는 3월 17일 뉴스엔과 전화통화에서 "단막 시트콤이어서 보여주는 것에 한계가 있었다. 하지만 새로운 장르의 시도를 하려고 노력했다. 신선하다고 봐주시는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박 PD는 "사실 이 시트콤을 준비하는데 오랜 시간이 걸렸다. 많은 노력을 기울였던 작품이기에 아쉽고 안타까운 부분이 있다"고 아쉬움을 표했다.

정규 편성을 묻는 질문에 박 PD는 "처음부터 반응이 좋다고 해서 2편을 바로 만들 생각은 아니었다. 단막이었고 어차피 한 편으로 끝내는 에피소드였다. SBS가 시트콤을 한 지가 오래돼 한번 시도해보자는 의도였다"며 "만약 다음이 있다 하더라도 출연진과 '인기가요' 소재를 가져가지는 않을 것이다"고 설명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인기가요' MC 슬옹 설리 닉쿤 사이에서 벌어지는 에피소드가 주축을 이뤘다. 또 아이유, 동방신기, 제국의 아이들, 엠블랙 달샤벳 등 인기 아이돌 그룹 가수들이 카메오로 출연해 볼거리를 제공했다.

한편 3월 16일 방송된 SBS '웰컴 투 더 쇼'(극본 최문경 우철원/연출 박승민)는 3.9%를 기록했다.



박영주 gogogirl@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시선싹쓸이 민...

눈번쩍 피에스...

현아 완벽각선...

선정성 논란 나...

스크린 반토막 ‘쎄시봉’ 계열사 CGV도 못살린 부진 현황 뜯어보니

‘블러드’ 박주미 복귀가 반가운 이유

임창정, 임은경 열애설 직후 “진짜인척 3일만가자, 여론몰이해”

종영 ‘펀치’ 박경수 작가의 멜로, 더없이 절절했다

‘썸남썸녀’ 채정안 “과거 이혼, 빨리 갔다 왔다” 고백

”신인시절 고소영, 어디로 튈 지 모르는 천방지축”(대찬인생)

‘아빠’ 안정환 “父사랑 못받은 나, 이제야 아들 키우는법 알겠다”

인기가요 EXID 1위, 오뚝이 걸그룹 3년만에 일궈낸 기적

하니루머, 유부남 불륜설에 왕따설까지..‘강력 경고’

‘K팝스타4’ 박윤하 와일드카드 JYP行 반전..유희열 분노

AOA 지민 시구 ‘하트 새겨진 ..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잠실 개막경기 두산베어스-NC다이노스 경기가 3월28일 오..

‘화장’ 안성기 “김규리와 스킨십 장..

이영돈PD “논란된 식음료 광고료, 전..

김재중 ‘군입대 앞두고 열정적인 콘서..

치어리더 파울라 ‘팬들에서 첫인사 하..

김효주 “한국 연승 이유요? 전 신인이..

전지현 ‘이른 아침에도 놀라운 미모’..

가인 ‘너무 과감한가요? 전신타이즈+..

에릭남 “바바라 팔빈 인터뷰 후 문자 ..

LPGA 우승 노하우 전하는 김효주 ‘일..

강성훈 “‘토토가’ 시즌2, 젝스키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