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화보]김준수 ‘시선 집중 시키는 최고급 슈퍼카 출국’

[포토엔]최고급 슈퍼카 타고 종방연 참석한 장근석 ‘주변 시선 쓸어담은 ...

[포토엔]이진욱 ‘최고급 스포츠카 타고 종방연 참석’

[포토엔]하지원, 최고급 스포츠카 직접 몰고 공항 도착

초심 사라진 ‘런닝맨’ 너무 놀았나? 시청자 “프로名 다시 생각해!”
2011-02-20 20:33:08

 
[뉴스엔 조연경 기자]

SBS 일요 예능 프로그램 ‘일요일이좋다 1부-런닝맨’에 대한 시청자들의 반발이 거세지고 있다. 시청률은 점차 높아지며 순항하고 있는 듯 하지만 게임의 내용과 멤버들의 자세가 문제에 부딪힌 것.

2월 20일 방송에서는 현영이 게스트로 출연해 변치 않은 예능감을 뽐냈고 게스트를 찾는 미션과 물마이크 노래방, 원찬스 뭉쳐야 산다 등을 통해 화합으로 인한 감동과 웃음을 동시에 잡으려 노력했다.

하지만 이날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게시판에 “런닝맨의 취지가 대체 뭐였죠?”라는 대다수의 의견으로 프로그램에 대한 불만을 토로했다.

1회부터 런닝맨의 본방을 사수했다고 밝힌 한 시청자는 “요즘 방울 술래잡기 대신하는 원찬스 때문에 런닝맨이 조금 지루해 지는 것 같아요”라며 “예전 방울술래 잡기할 땐 정말 심장이 떨렸었는데…”라며 안타까움을 표했다.

또 “런닝맨이면 달려야 하는 것 아닌가? 게스트를 찾을 때도 송지효만 열을 올리고 나머지 사람들은 각자 어디서 놀더라. 예능의 웃음을 중요시 한다고 해도 본래 게임의 목적은 제대로 간파해야 할텐데 그 모습이 보이지 않는다”, “제발 원찬스 좀 빼죠? 아니면 프로그램 이름을 드림팀으로 바꾸던가요”, “처음엔 프로그램 살리려고 이리뛰고 저리뛰고 날새도록 촬영했으면서 시청률 조금 올랐다는 거? 억지 감동 말고 런닝맨만의 스펙타클했던 모습으로 돌아왔으면 좋겠다”등 런닝맨에 대한 애정 어린 비판을 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왜 다들 불만들만 많으신지… 콘셉트 바뀌면 또 뭐라고 하실 건가요?”, “동의하는 부분도 있지만 억지스러운 말들도 많군요. 저는 지금의 런닝맨도 좋습니다. 앞으로도 열심히 뛰어주세요~ 파이팅”이라며 런닝맨을 응원하기도 했다.

한편 몇몇 시청자들은 무시당하는 광수에 대해 “적당히 했으면 좋겠어요. 요즘들어 그 선을 넘은 것 같네요”, “같은 멤버라면 더욱 감싸줘야죠. 채찍만 주시는 것 같습니다. 매회 주눅들어 하는 모습이 보는 입장에서 좀 안타깝네요”라며 지나친 무시는 자중해 줬으면 좋겠다는 의견도 냈다.


조연경 j_rose1123@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정미모 정채...

센터미모 전소...

아가씨 김민희

화보인생 박해...

많이 본 기사

‘불륜 낙인’ 김민희, 이렇게 바람과 함께 사라지나[윤가이의 별볼일]

홍상수-김민희 미래계획? 로카르노-칸 찍고 베를린行 추진

“두려움보다 사랑 중요해” 홍상수-김민희 문제의 GV 다시보니

구구단 “팀명, 직원들 만류에도 대표님이 결정”

tvN 측 “‘미생’ 정윤정작가 ‘하백의신부2017’ 사전제작 확정”(공식입장)

[포토엔]김희정, 흘러 내릴듯한 의상

신동엽 시장 포착, 오늘(28일) 게릴라 일일식당 연다

[단독인터뷰]고지용 “8월 엔터社 설립, 젝키 늘 응원하겠다”

브리트니, 미모의 배우 여동생과 훈훈 가족셀카 ‘베스트 프렌드’

“너무 착해서 그렇게 갔다” 故김성민, 김봉창을 애도하며[윤가이의 별볼일]

[포토엔]故 김성민 ‘밝게 웃는 영정사진’

흉흉한 연예가, 보기도 쓰기도 힘들다 진짜[윤가이의 별볼일]

‘함부로 애틋하게’ 김우빈 수지, 달달하거나 짠내나거나

‘슬램덩크’ 측 “박진영 제안으로 음원수익 기부, 역대급 저예산 MV”

‘아가씨’ 김민희♥김태리 로맨스 어떻게 320만명을 홀렸나

손예진X김주혁 ‘비밀은없다’ 결국 청소년관람불가 등급 확정

박유천 당혹스러운 스캔들, 여론의 향방은?[이슈와치]

주상욱♥차예련 뉴욕 데이트 “예쁘게 만나는 중”

송강호X공유 일제강점기 타임워프 ‘밀정’ 압도적 스틸 대방출

‘비정상회담’ 영원한 이별은 없다..가족이 된 ‘비정상’들(종합)

‘사냥’ 조진웅 “‘시그널’..

'아재파탈'은 중년 남성을 장난스럽게 이르는 '아재'와 치명적..

고지용 “8월 엔터社 설립, 젝키 늘 응..

‘사냥’ 안성기 “연기만 59년, 국민..

“내 매력? 귀여운 것” 딴따라 이태선..

“공과사 무조건 구분” 친절한 김혜수..

김상호 “꽃같은 배우들 피지 못하고 ..

김혜수 “미성숙한 연예인도 많아..나..

키썸 “데뷔 후에도 옥탑방 생활, 방세..

‘아이가 다섯’ 성훈 “재수 없어 보..

‘딴따라’ 채정안 “지성은 가시고기,..

샤이니 키, 파리지엔느 시선 싹쓸이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