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지나 ‘인사만했을뿐인데, 춤추는 명품복근..
박소현 ‘앞뒤가 똑같은 망사패션, 모두가 ..
로드걸 세레나 ‘오늘은 예고편 내일은 더 ..
김민아 아나 ‘과감히 벗어던진 코트에 드..

 

배우A 좀 떴다고 한류스타 울고갈 진상질, 더 유명해졌다간[연예가뒷담화]

자연미인A 가슴수술 10년째 고민, 그놈의 볼륨이 웬수[연예가뒷담화]

국민여신 A 성형수술 인생역전 뜬후 재수없이 바쁜척 눈총[연예가뒷담화]

의리남A 방송과 달리, 뒤통수 진상짓에 애꿎은 후배들만[연예가뒷담화]

귀신보는 여배우 A,친정과 생이별 얄궂은 시집살이[연예가뒷담화]

DSP, 카라 사태 공식입장 “수익 배분-인격모독 사실무근”
조회수 : 336 2011-01-19 17:35:24

 

[뉴스엔 김형우 기자]

DSP미디어가 카라 4인 멤버들의 계약해지 통보에 대한 공식입장을 밝혔다.

DSP측은 "지난 18일 정니콜, 한승연, 강지영, 구하라 등 카라 멤버 4인의 일방적인 해지 통보에 대해 소속사인 디에스피미디어의 공식적인 입장을 밝힌다"며 "당사는 지난 18일자로(19일 접수됨) 이들 4명의 법률대리인이라고 밝힌 ‘법무법인 랜드마크’로부터 일방적인 해지통보를 받았으나, 이들 중 구하라는 계약해지에 동의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이어 "해지 통보서에 따르면 당사의 대표인 이호연 사장이 10개월간 병상에 있어 멤버들의 매니지먼트 및 기획활동의 부실을 초래했다고 하나 줄곧 이 대표의 부인이 소속사의 대표를 대리해 경영을 이끌고 있으며, 최근 카라 멤버들이 일본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한류 열풍의 신드롬을 만들어 가고 있는 사실이 증명하듯, 이들이 주장하듯 멤버활동의 지장을 초래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다"고 설명했다.

또 "특히, 이호연 대표가 지병으로 직접 경영을 못하게 된 것은 지난해 3월 중이고 카라는 그 후 5개월이 지난 8월경 일본에 진출해 성과를 거뒀는데 그 기간 동안 디에스피는 카라의 일본 진출과 관련해 모든 기획과 지원을 철저히 준비했다"고 밝혔다.

또한 "(정니콜의 어머니와 그 대리인이 주장하는)수익배분과 관련해 그 비율과 시기에 상당한 왜곡과 오해가 있다"며 "수익배분은 오히려 카라에게 유리한 입장, 비용 등을 정산해 처리해 왔으며, 배분시기도 그들의 주장과는 달리 돈이 입금되는 즉시 구성원 모두에게 동시에 배분했다"고 강조했다.

소속사는 "이와 함께, 소속사의 지위를 악용해 이들이 원하지 않는 연예활동을 강요하고 인격을 모독했다고 주장하고 있으나 이는 근거 없는 주장으로 그 동안 카라 그룹을 국내 일류 스타로 육성하고, 한류열풍의 주역으로 이끌기 위해 노력해 온 소속사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행위라고 할 수 있다"며 "혹여라도, 일부에서 의혹을 제기하듯 최근 카라의 인기를 틈타 이들의 부모 및 법률대리인을 통해 경쟁사에서 당사와의 계약을 파기하고 일방적으로 계약을 종용하는 사실이 있다면 당장 이런 행위를 멈추기를 요청하며, 지속될 경우 법적인 책임을 묻도록 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DSP미디어는 현재의 카라가 있기 까지 땀과 노력을 함께 해온 당사자로서, 더 이상 이런 미스러운 문제가 확대되기를 원치 않으며 양자간에 문제가 있다면 당사자간의 조정과 화해를 통해 원만하게 해결해 장차 대한민국 가요계를 대표하는 걸그룹으로 활동해 나갈 수 있기를 기원하는 바다"고 덧붙였다.




김형우 cox109@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시선싹쓸이 민...

눈번쩍 피에스...

현아 완벽각선...

선정성 논란 나...

스크린 반토막 ‘쎄시봉’ 계열사 CGV도 못살린 부진 현황 뜯어보니

‘블러드’ 박주미 복귀가 반가운 이유

임창정, 임은경 열애설 직후 “진짜인척 3일만가자, 여론몰이해”

종영 ‘펀치’ 박경수 작가의 멜로, 더없이 절절했다

‘썸남썸녀’ 채정안 “과거 이혼, 빨리 갔다 왔다” 고백

”신인시절 고소영, 어디로 튈 지 모르는 천방지축”(대찬인생)

‘아빠’ 안정환 “父사랑 못받은 나, 이제야 아들 키우는법 알겠다”

인기가요 EXID 1위, 오뚝이 걸그룹 3년만에 일궈낸 기적

하니루머, 유부남 불륜설에 왕따설까지..‘강력 경고’

‘K팝스타4’ 박윤하 와일드카드 JYP行 반전..유희열 분노

전지현 ‘이른 아침에도 놀라..

[인천공항(영종도)=뉴스엔 이지숙 기자] 전지현이 '루즈 앤 라운지' 상해 ..

‘화장’ 안성기 “김규리와 스킨십 장..

이영돈PD “논란된 식음료 광고료, 전..

가인 ‘너무 과감한가요? 전신타이즈+..

에릭남 “바바라 팔빈 인터뷰 후 문자 ..

LPGA 우승 노하우 전하는 김효주 ‘일..

강성훈 “‘토토가’ 시즌2, 젝스키스 ..

김우빈-이준호-강하늘, 팬에 미모 몰아..

‘언프리티’ 졸리브이 “타이미와 디..

태진아 기자회견 중 대성통곡

태진아 ‘억대도박설 반박 기자회견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