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씨엔블루 일본콘서트 매진 행진, 뜨거운 인기 입증
2011-01-06 12:23:28
 

[뉴스엔 이민지 기자]

남성 4인조 씨엔블루가 일본에서 콘서트 매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6일 소속사에 따르면 씨엔블루는 2011년 새해 일본활동의 포문을 여는 4개도시 제프(zepp) 투어를 전회 매진시켰다.

씨엔블루는 1월9일 오사카를 시작으로 11일 후쿠오카, 13일 나고야, 16일 도쿄로 이어지는 제프 투어를 벌인다. 4개 도시에 마련된 공연장인 제프는 새해벽두부터 씨엔블루로 인해 만원 관중을 이루며 뜨겁게 달아오를 것으로 보인다.
씨엔블루는 이번 제프투어까지 일본에서 진행한 모든 콘서트에서 전석 매진 기록을 세웠다. 국내에서도 지난해 7월과 12월 벌인 국내 단독 콘서트를 매진시키며 그 인기를 입증했다.

한편 씨엔블루는 2월 새 음반을 발매할 계획이며 정용화를 비롯한 멤버 모두가 드라마 제작사로부터 러브콜을 받고 있어 드라마 출연 가능성도 열어놓고 있다.


이민지 oing@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서장훈 400억→하정우 380억, 억소리 나는 건물 테크 비결은
갖가지 스캔들에 휘말린 여배우, 온 몸으로 추잡한 나혼자산다
사유리 비키니 몸매, 뉴요커도 놀랄 과감 뒤태
‘교촌치킨 며느리’ 정지원, 아찔한 비키니 뒤태
한류스타 F, 스폰서 관계 즐기지만 결혼 결코 불가능한 선긋기 사랑
“몸무게 52.2㎏” 서정희 딸 서동주, 감탄 부르는 비키니 뒤태
가희, 수영장 딸린 발리 집 공개..호텔 뺨치는 럭셔리 내부
아이돌 D, 걸그룹 돌아가며 교제했다 뒤늦게 들통‥고소당할뻔

      SNS 계정으로 로그인             

수지*이승기 눈...

손예진*현빈 민...

지성*이세영 화...

더 완벽해진 미...

사유리 비키니 몸매, 뉴요커도 놀랄 과감 뒤태[SNS★컷]

서장훈 400억→하정우 380억, 억소리 나는 건물 테크 비결은[결정적장면]

갖가지 스캔들에 휘말린 여배우, 온 몸으로 추잡한 나혼자산다 [여의도 휴지통]

‘교촌치킨 며느리’ 정지원, 아찔한 비키니 뒤태[SNS★컷]

“몸무게 52.2㎏” 서정희 딸 서동주, 감탄 부르는 비키니 뒤태[SNS★컷]

‘손흥민 1도움’ 토트넘. 레스터 원정서 1-2 패..요란한 VAR

양세찬♥전소민, ‘이 비밀커플 찬성’ [뉴스엔TV]

한류스타 F, 스폰서 관계 즐기지만 결혼 결코 불가능한 선긋기 사랑[여의도 휴지통]

가희, 수영장 딸린 발리 집 공개..호텔 뺨치는 럭셔리 내부[결정적장면]

홍현희♥제이쓴 한강뷰 집 공개, 호텔 스위트룸 뺨치게 럭셔리[결정적장면]

비아이 이름 숨긴 은지원 ‘쓰레기’, 작사도 미스터리[뮤직와치]

송중기 송혜교, 연기로 이혼 아픔 잊나? 일터 초고속 복귀[이슈와치]

스타급 인기 이승윤 매니저, 꽃길 막은건 빚 60만원 아니다[이슈와치]

송중기 송혜교 이혼에 박보검? 이혼보다 아픈 온갖 루머

‘구해줘2’ 원작에 광기 더한 김영민, 시즌1 조성하 뛰어넘나[TV와치]

‘기생충’ 천만도 간당간당? 외화 폭격 국내영화 줄줄이 직격타[무비와치]

송중기-송혜교 결혼 20개월만 끝 ‘만남부터 파경까지’[이슈와치]

김재욱 측 “이엘과 열애 NO, 커플링 의혹 사진 본인 아냐”(공식입장)

강성연 투입 ‘세젤예’ 막장행 급행열차 타고 시청률 반등 노리나[TV와치]

‘프로 중의 프로’ 송가인, 허리 실금 디스크 불구 콘서트 무대 올라[스타와치]

[단독] 소렌스탐 “박세리는 ..

[양양(강원)=뉴스엔 이동훈 기자] “박세리는 특별한 사람이다.”, “한국 골프는 정..

박정민에게 ‘타짜’ 최동훈 감독이 건..

봉태규 “‘닥터탐정’ 출연, 아이들에..

기태영 “5세 로희, 언어 천재? 말로는..

제대한 노승열 “2년만…주니어로 돌아..

‘열여덟의 순간’ 신승호 “첫 TV 드..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