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노영국 “서갑숙과 이혼후 우정만큼은 서로 지키자 했다” 심경고백
2010-05-11 11:18:42
 

[뉴스엔 유경상 기자]

배우 노영국(62)이 전처 서갑숙과의 친구처럼 지내는 관계를 공개했다.

노영국은 5월 11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 전처 서갑숙과 낳은 두 딸과 함께 출연해 “(서갑숙과) 이혼은 했지만 우정만큼은 지키며 친구처럼 지내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노영국은 “어린 나이에 행복 하고 싶어서 나와의 결혼을 결심한 아내와 애 둘만 낳고 헤어지게 됐을 때 미안했다”며 “애들이 있으니 어차피 영원히 모르는 사이로 지낼 수는 없지 않나. 우정만큼은 서로 지키자고 했다”고 밝혔다.

노영국은 1988년 12세 연하 탤런트 서갑숙과 결혼했다. 이 후 두 딸을 낳고 1997년 두 사람을 이혼했다. 노영국은 4년 전 동갑내기 디자이너와 재혼해 행복한 삶을 꾸려가고 있다.

이날 함께 출연한 딸들은 부모님의 이혼과 재혼에 대해 “부모님이 이혼 후 더 많은 신경을 써 줘 사랑을 반만 받은 것이 아니라 두 배로 받았다고 생각한다”며 “아빠가 재혼 후 더 여유가 있어 보여 좋다, 엄마도 좋은 사람을 만났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노영국은 60대 답지 않은 외모와 몸, 요리솜씨, 노래와 기타실력 등을 뽐내기도 했다.

노영국은 1974년 MBC 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활발한 연기활동을 해왔으며 2008년 KBS 드라마 ‘대왕세종’ 최근 종영한 SBS 드라마 ‘천만번 사랑해’등에 출연했다.

유경상 yooks@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손에 잡히는 뉴스, 눈에 보이는 뉴스(www.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임수향, 화끈 수영복 몸매..옆태 뒤태도 완벽 ‘입 벌어져’
‘결혼 4년차’ 룰라 김지현 집 공개 “남편이 건물주”
오승은, 흰 수영복 글래머 몸매 “#우아한가 #최나리 #풀파티 #비키니 #부...
서장훈 400억→하정우 380억, 억소리 나는 건물 테크 비결은
“분양가만 40억” 이요원, 유학파 사업가 남편과 사는 145평 호화 강남 저...
200억대 자산가 방미 청담동 집 공개 “평당 4억5천만원” 경악
강남♥이상화 신혼집 공개 “강남 집에 인테리어 새로 할 것”
이동국 제주도 3층 빌라 집 공개‥수영장까지 펜션 능가했다

      SNS 계정으로 로그인             

설리비보에 빅...

입덕부르는 명...

더 CJ컵~ 빛나...

실제로 보면~ ...

확 달라진 위너, 강승윤표 가을 감성→5년내내 1위 꿰찰까[뮤직와치]

‘백희가→쌈마이웨이→동백꽃’ 임상춘 작가가 누구길래[TV와치]

‘유퀴즈’ 전국체전 100주년 특집, 휴먼다큐의 시의적절한 기획[TV와치]

국민MC 甲 내려놓고 초짜 乙 자처한 유재석의 수평적 인간관계 [TV와치]

‘위대한쇼’ 고교생 임신→성폭행, 자극적 소재 더 현명하게 다뤘다면[TV와치]

‘배가본드’ 이승기 액션에 쫄깃해지는 심장 “레전드다”[TV와치]

‘쓰러지고 피 흘리고’ CJ오디션, 조작만큼 충격적인 인권침해[이슈와치]

동백꽃 손담비=안데르센 인어공주 평행이론, 코펜하겐 뭐길래? [TV와치]

말많은 서장훈 VS 경청 유재석,소통의 접근방식 달랐다[TV와치]

‘아는 형님’ 헌 것 아닌 새 것 같은 탑골예능 가능한 이유[TV와치]

서동주 “첫 방송은 ‘비디오..

"이런 기회가 누구에게나 오는 건 아니잖아요." SNS을 통해서도 '셀럽’이 될..

김지현 “언젠가 룰라 단독 콘서트 하..

‘99억의 여자’ 영재 “첫 정극 도전 ..

공효진 “변신은 늘 어렵다..칭찬 예상..

유태오 “인지도 높이려 다작, 피로감..

‘가장 보통의 연애’ 제작자 이유진,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