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화보]김준수 ‘시선 집중 시키는 최고급 슈퍼카 출국’

[포토엔]최고급 슈퍼카 타고 종방연 참석한 장근석 ‘주변 시선 쓸어담은 ...

[포토엔]이진욱 ‘최고급 스포츠카 타고 종방연 참석’

[포토엔]하지원, 최고급 스포츠카 직접 몰고 공항 도착

걸그룹 카라, 월드컵 응원송 부른다
2010-04-16 16:57:22

 
[뉴스엔 김소희 기자]

걸그룹 카라가 월드컵 축구 대표팀 응원에 나섰다.

'루팡'으로 섹시 여전사 콘셉트를 선보였던 카라(박규리, 정니콜, 한승연, 구하라, 강지영)는 이번에는 붉은 악마로 변신해 다시 한번 가요계 평정을 예고했다.

카라는 '루팡', '미스터' 등 히트송 제조기로 유명한 한재호, 김승수 콤비가 다시 뭉쳐 제작한 신곡 'We’re with you'로 국민들과 함께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 선수들을 응원한다.

'We’re with you'는 언제나 곁에서 축구 국가대표 선수들을 응원하고 승리를 기원한다는 내용의 경쾌 발랄한 댄스곡으로 에너지 넘치는 걸그룹 카라의 상큼한 매력이 더욱 돋보이는 노래다.

한 관계자는 "카라 멤버 5명의 열정이 담긴 목소리와 누구나 따라 부르기 쉬운 멜로디가 한데 어우러져 탄생한 ‘We’re with you’가 앞으로 국민 응원송이 될 것이다"며 "이번 응원송과 함께 온 국민이 하나가 되는 마음으로 열띤 응원을 펼치길 바란다"고 말했다.

카라는 "대한민국 국민이자 축구 팬으로서 사명감을 가지고 즐겁게 응원송을 불렀다"며 "모두를 대표해 국가대표 응원송을 부르게 되어 매우 영광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대한민국 축구의 승리를 기원하기 위해 제작된 카라의 응원송은 4월 중으로 공개된다.

김소희 evy@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손에 잡히는 뉴스, 눈에 보이는 뉴스(www.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정미모 정채...

센터미모 전소...

아가씨 김민희

화보인생 박해...

많이 본 기사

‘불륜 낙인’ 김민희, 이렇게 바람과 함께 사라지나[윤가이의 별볼일]

[결정적장면]문천식, 미모의 승무원 아내 공개 “첫눈에 반해, SNS로 접근”

송중기 박보검 잡은 찌라시, 술도 못하고 시간도 없소만[이슈와치]

“심려끼쳐 죄송” 고개 숙인 박유천, 성폭행 혐의 진실은?(종합)

홍상수-김민희 미래계획? 로카르노-칸 찍고 베를린行 추진

[포토엔] 김현수, ‘땅볼 날렸지만, 포수 실책으로 출루 성공’

[결정적장면]최강희 “남들처럼 연애-결혼하고파 혼자 싫어”

‘또 오해영’ 서현진의 고백 “이렇게까지 해야하나 싶은적도”(인터뷰①)

‘이혼’ 니콜라스 케이지, 기모노 입은 동양여성과 데이트..스킨십 포착[파파라치컷]

美언론 “이대호 홈런, SEA에 필요했던 그 이상”

‘사냥’을 보고나서 든 궁금증

태연X티파니, 이것이 걸그룹 레전드 비주얼 ‘미모의 끝’

‘언니쓰’ 제시, 음원 1위 자랑 “Shut Up, 올킬”

전현무 측 “찌라시 사실무근, 법적대응할 것”

조진웅, 손석희와의 인증샷도 잔망스럽게 ‘역시 남달라’

‘또 오해영’ 에릭 “박도경이었다면? 저도 모텔은 안갔죠”(인터뷰①)

‘PD수첩’ 박유천 방송 소속사 무대응 보도 사과 “깊은 유감”(공식입장)

송중기 박보검 측 “악성루머 못 참아, 유포자 고소방침”(공식입장)

천정명 “‘국수의 신’ 원작 반만이라도 따라갔으면..누굴 원망해야”

[뮤직와치]‘6년만 홀로서기’ 페이, 박진영 손거쳐 제2의 선미될까

‘아이가다섯’ 신혜선 “성훈..

"그냥 사귀었으면.." 네티즌이 엮어주는 커플이 있다. KBS 2TV 주말드라마 '..

전혜빈, 예쁜 오해영도 우울했겠구나 ..

김명민 “어린친구들 ‘선생님’ 호칭 ..

‘또 오해영’ 에릭 “박도경이었다면?..

여장 틀니 카사노바..망가진 유승호? ..

“가족보다 친한 동지” 김혜수 밝힌 ..

‘사냥’ 안성기 “‘런닝맨’ 출연소..

‘사냥’ 조진웅 “‘시그널’ 찍으며 ..

고지용 “8월 엔터社 설립, 젝키 늘 응..

“내 매력? 귀여운 것” 딴따라 이태선..

“공과사 무조건 구분” 친절한 김혜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