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의리男 3인방 문란 변태행각, 텐프로 파트너 바꿔가며‥[연예가뒷담화]

가수 A 바람핀 여인들 리스트 쥔 처가 횡포에 이혼 꿈도 못꿔[연예가뒷담화]

A양, 새파란 후배 PPL 립스틱 따먹자 “양아치 짓” 윽박[연예가뒷담화]

미녀A 돈주는 광고주에 초갑질, 토달기 끝내줘 빈정 확~[연예가뒷담화]

류시화, 법정스님 유언 전해 “절대로 다비식 같은 것을 하지말라”
조회수 : 14,198 2010-03-11 17:47:55

 

[뉴스엔 김지윤 기자]

류시화 시인이 자신의 홈페이지를 통해 법정스님의 유언을 전했다.

류시화 시인은 3월 11일 법정 스님이 지난해 6월 자신과 두명의 제자 등이 있는 자리에서 "절대로 다비식 같은 것은 하지 말라"고 했다며 이는 공식적으로 한 유지였음을 강조했다.

류시화 시인의 글에 따르면 법정스님은 "이 몸뚱아리 하나를 처리하기 위해 소중한 나무들을 베지 말라. 내가 죽으면 강원도 오두막 앞에 내가 늘 좌선하던 커다란 넙적바위가 있으니 남아 있는 땔감 가져다가 그 위에 얹어 놓고 화장해 달라"며 "수의는 절대 만들지 말고 내가 입던 옷을 입혀서 태워 달라. 그리고 타고 남은 재는 봄마다 나에게 아름다운 꽃공양을 바치던 오두막 뜰의 철쭉나무 아래 뿌려달라. 그것이 내가 꽃에게 보답하는 길이다. 어떤 거창한 의식도 하지 말고 세상에 떠들썩하게 알리지 말라"고 당부했다.

또 류시화 시인은 '산이 산을 떠나다'라는 제목의 이 추도글에서 "서울의 병원에 입원해 계시던 스님이 '강원도 눈 쌓인 산이 보고 싶다'고 말했다"며 "그러나 그 소박한 소망을 이루지 못하고 줄곧 병원에 계시다가 오늘 오전 의식을 잃으셨다"고 털어놨다.

류시화 시인은 이어 "법정 스님이 폐암이 재발하면서부터 치병을 하며 '이 육체가 거추장스럽다'고 했다. 또 '나는 죽을 때 농담을 하며 죽을 것이다. 만약 내 생명을 연장하기 위해 거추장스런 것들을 내 몸에 매단다면 벌떡 일어나 발로 차 버릴 것이다'고 자주 말씀하셨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류시화 시인은 "세상일은 따로 돌아가기 마련이다. 병석에 누워 계실 때 많은 분들이 스님을 설득했고 결국 송광사에서 불교 예법에 따라 다비식을 치르기로 정해졌다"며 "'만나서 행복했고 고마웠다'는 고인의 말을 떠올리며 그리워했다.

류시화 시인은 "사람은 살아서 작별해야 한다. 그것이 덜 슬프다는 것을 오늘 깨닫는다"고 글을 마무리 지었다.

한편 폐암으로 투병중이던 법정 스님은 3월 11일 오후 1시 52분께 본인이 창건한 서울 길상사에서 향년 78세의 나이로 삶을 마감했다. 또 법정스님의 다비식은 3월 13일 전남 순천 송광사에서 엄수된다.

(사진제공=조세현 작가)

김지윤 june@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손에 잡히는 뉴스, 눈에 보이는 뉴스(www.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할리우드여신 ...

골반댄스 달샤...

백만불미소 이...

8등신각선미 미...

장동민 “‘무한도전’에 누 끼칠까 식스맨 후보 사퇴” 공식입장(전문포함)

장윤주, 신체사이즈 솔직 공개 “70C컵, 여자로서 싫지 않아”

임채무 놀이공원 운영 불구 26년 적자, 수십억 빚더미(명단공개)

‘이홍기 열애설 그녀’ 시노자키 아이 누구? 그라비아 평정한 G컵 베이글녀

박윤재 녹취록 “어디서 쓰레기가 와 구질구질하게..”(한밤)

‘무한도전’ 식스맨 찌라시 내용 봤더니 “장동민이 식스맨 기획?” 황당

연예인 빌딩부자 순위 공개, 1위는 이수만(연예가중계)

‘K팝스타4’ 케이티김 우승, 뒷심으로 강력 정승환 꺾었다

‘영재발굴단’ 19세된 천재소년 송유근 근황, 박사학위 눈앞

‘택시’ 이지현 “혼전임신 탓 3개월만 결혼, 선택의 폭 없었다”

김혜수-김고은 ‘어깨에 손만 ..

영화‘차이나타운’VIP시사회가 4월 2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CGV영등포에서 열렸다..

‘어벤져스2’ 수현 직접 밝힌 마블 신..

한선화 “연기 시작하며 오히려 이미지..

오현경 ‘쇄골 드러낸 과감한 브이라인..

류현진, ‘부상 이후 첫 불펜 성공적..

임시완 ‘여심사로잡는 비주얼’

치어리더 박기량 ‘퍼펙트 개미허리’

황혜영 “쇼핑몰 초창기, 하루 평균 20..

장난꾸러기 박석민 ‘이승엽 향해 겁없..

‘완연한 봄날씨에 초미니 즐기는 골퍼..

슈&라둥이 ‘붕어빵 모녀의 백화점 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