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송중기 ‘태후’ 출연료만 9억6천만원, 中광고료 40억원”(명단공개)

‘명단공개’ 장근석, 소유 부동산만 950억원대 ‘부동산 재벌’

‘명단공개’ 권상우♥손태영 소유 부동산만 300억원대, 재테크 제왕 1위

[결정적장면]장범준 ‘벚꽃엔딩’ 저작권료 3년간 46억원, 30억원대 대치동...

카라 日 팬미팅 1천명 규모에 3천명 신청폭주 대박
2009-12-14 17:44:20

 
[뉴스엔 김형우 기자]

걸그룹 카라에 대한 일본 내 반응이 심상치 않다.

카라는 내년 2월 일본 도쿄 아카사카에서 1,400석 규모로 쇼케이스 형식의 팬미팅을 개최한다. 이런 가운데 일본 팬들의 반응이 폭발적이다. 티켓 오픈 일주일도 지나지 않아 1,400석 규모에 3,000명이 넘는 대인원이 신청한 것. 지금도 신청자가 늘고 있는 상황이라 카라 측을 행복한 고민에 빠지게 하고 있다.

한 관계자는 "일본 내 반응이 예상보다 대단해 우리도 놀라고 있다"며 "지금 이 부분에 대해 논의 중이다"고 전했다.

카라는 일본에서 인지도가 급상승하고 있는 상황이다. 일본 유명 개그맨이 게기탄 히토리가 지상파 토크쇼에서 연달아 카라의 팬임을 자처하며 장시간동안 카라를 소개해 국내에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카라는 일본 최고 아이돌 그룹이 진행하는 '아라시의 숙제군'에 영상으로 출연하기도 했다.

카라 측은 "내년 1월께 새 앨범을 발표하고 국내 활동에 먼저 주력할 생각"이라며 "일본 활동은 조금 더 면밀하게 체크한 후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형우 cox109@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손에 잡히는 뉴스, 눈에 보이는 뉴스(www.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스폰서제안 논...

설현, 몸매도 ...

2016 칸영화제 ...

보검-연아 순수...

많이 본 기사

야노시호, 스스로 역대 최고라 인정한 란제리 화보[포토엔]

‘엄마가뭐길래’ 조혜련, 딸 자퇴 결정에 눈물 “마음이 복잡하다”

[결정적장면]이혜원, 12년전 만삭 사진 ‘안정환 백허그

‘복면가왕’ 음악대장, MC김성주 당황케한 말실수 “램프의요정 형..”

유명 여배우A, 성매매 혐의 소환 “만난 적 있지만 성관계 맺지 않았다”

‘김현수 멀티히트 AVG 0.444’ BAL, HOU에 패배..4연패(종합)

AOA, 트와이스 꺾고 ‘뮤직뱅크’ 1위..맨발 댄스

김현수, 강속구 공략해 멀티히트 작렬..타율 0.444(4보)

김현수, 세번째 타석 ‘96마일’ 공략 좌전안타..타율 0.429(3보)

오마이걸, 독특 인도풍 안무 ‘본적없는 숲속의 요정’(뮤직뱅크)

또 지겨운 로코? ‘운빨로맨스’ 밝힌 관전포인트 셋

김준수 ‘ROCK THE WORLD’ MV 티저 공개, 본적없는 파격 콘셉트

[TV와치]사고치는 연예인들, 늘어가는 제작진 편집신공

만일 ‘옥중화’에 고수가 없었더라면[윤가이의 별볼일]

임지연 죽음 반전이 ‘대박’에 불러올 파장

‘디마프’ 할매들과 ‘응팔’ 쌍문동 엄마 3인방의 연결고리

미나 “17세 연하남친, 돈보고 접근했단 시선 힘들어해”(호박씨)

아이오아이 강미나 “틴탑 콘서트 가려고 전교 1등”(님과함께2)

‘무서운이야기3’ 홍은희 “아역배우들 열연에 투정 못 부리겠더라”

박해진, 유정선배 한번 더 “‘치즈인더트랩’ 영화판 출연 확정”(공식입장)

“죽을것 같아도 좋아” 나홍..

나홍진이 집요하지 않다는 거짓말은 하지 않았다. 하지만 그 집요함이 '좋다&#..

강은탁 “문희경, 드라마 현장서도 랩 ..

“병풍처럼 보이길” 새내기 주연 곽도..

‘아가씨’ 김민희 “생애 첫 베드신, ..

MAP6 “소속사선배 걸스데이 후배들 잘..

‘굿미블’ 유인영 “이진욱보다 김강..

“나도 어색하고 낯설어” 잔망떠는 이..

‘라스’ PD “젝스키스 센 질문도 잘 ..

‘아가씨’ 폭력적 에로틱? 금기 깬 박..

‘곡성’ 나홍진 감독, 폭스와 싸우며 ..

“부럽고 질투나” 조진웅 칸서 BIFF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