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화보]김준수 ‘시선 집중 시키는 최고급 슈퍼카 출국’

[포토엔]최고급 슈퍼카 타고 종방연 참석한 장근석 ‘주변 시선 쓸어담은 ...

[포토엔]이진욱 ‘최고급 스포츠카 타고 종방연 참석’

[포토엔]하지원, 최고급 스포츠카 직접 몰고 공항 도착

소녀시대 티파니 “LA 축제서 캐스팅”
2007-08-01 10:22:07

 
[뉴스엔 글 고홍주 기자/사진 유용석 기자]

소녀시대 멤버 티파니가 가족들을 향한 그리움을 내비쳤다.

미국에서 태어나고 자란 티파니는 지난 2004년 10월 LA에서 진행된 한 축제에서 SM 엔터테인먼트 관계자의 눈에 띄어 소녀시대에 합류하게 됐다. 미국에 있는 가족들과 떨어져 현재 숙소 생활 중이다.

티파니는 “가족이 미국에 있다 보니 자주 만날 수가 없다. 특히 휴일 같은 경우 혼자일 때가 많은데 그 때마다 가족들 생각이 많이 난다”고 털어놨다.

티파니는 한국에 처음 발을 딛었을 당시 한국어 구사에 능숙하지 못했지만 동료 멤버들의 도움으로 이제 한국말도 곧잘 한다.

최근 뉴스엔과 만난 소녀시대 멤버들은 “미국에서 건너온 티파니와 제시카 덕에 영어 회화 실력이 부쩍 늘었다”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한편, 소녀시대는 9명 멤버 전원이 고등학교 1~3학년으로 구성된 10대 여성 그룹. 동방신기 보아 슈퍼주니어 천상지희 등 국내 최고 인기가수들을 배출한 SM 엔터테인먼트에서 야심차게 선보인 신예그룹이다.

수년간의 연습 생활 끝에 출격을 앞둔 소녀시대는 8월 2일 서울 등촌동 SBS 공개홀에서 열리는 SBS ‘인기가요’ 녹화를 통해 데뷔곡 ‘다시 만난 세계’의 공식적인 첫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고홍주 becool@newsen.com / 유용석 photo@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손에 잡히는 뉴스, 눈에 보이는 뉴스(www.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정미모 정채...

센터미모 전소...

아가씨 김민희

화보인생 박해...

많이 본 기사

‘불륜 낙인’ 김민희, 이렇게 바람과 함께 사라지나[윤가이의 별볼일]

송중기 박보검 잡은 찌라시, 술도 못하고 시간도 없소만[이슈와치]

“심려끼쳐 죄송” 고개 숙인 박유천, 성폭행 혐의 진실은?(종합)

[결정적장면]문천식, 미모의 승무원 아내 공개 “첫눈에 반해, SNS로 접근”

홍상수-김민희 미래계획? 로카르노-칸 찍고 베를린行 추진

[포토엔]로드fc 아오르꺼러 밥샙 ‘경기 5시간전 리허설부터 팽팽’

SM, NCT127 멤버 2인 최초 공개 ‘비정상회담 유타 포함’[포토엔]

‘우결’ 조타♥김진경, 앞치마 하나로도 알콩달콩 “기분 묘해”

[포토엔]로드fc‘각선미 자랑하는 로드걸’

[결정적장면]최강희 “남들처럼 연애-결혼하고파 혼자 싫어”

‘사냥’을 보고나서 든 궁금증

태연X티파니, 이것이 걸그룹 레전드 비주얼 ‘미모의 끝’

‘언니쓰’ 제시, 음원 1위 자랑 “Shut Up, 올킬”

전현무 측 “찌라시 사실무근, 법적대응할 것”

조진웅, 손석희와의 인증샷도 잔망스럽게 ‘역시 남달라’

‘또 오해영’ 에릭 “박도경이었다면? 저도 모텔은 안갔죠”(인터뷰①)

‘PD수첩’ 박유천 방송 소속사 무대응 보도 사과 “깊은 유감”(공식입장)

송중기 박보검 측 “악성루머 못 참아, 유포자 고소방침”(공식입장)

천정명 “‘국수의 신’ 원작 반만이라도 따라갔으면..누굴 원망해야”

[뮤직와치]‘6년만 홀로서기’ 페이, 박진영 손거쳐 제2의 선미될까

‘아이가다섯’ 신혜선 “성훈..

"그냥 사귀었으면.." 네티즌이 엮어주는 커플이 있다. KBS 2TV 주말드라마 '..

전혜빈, 예쁜 오해영도 우울했겠구나 ..

김명민 “어린친구들 ‘선생님’ 호칭 ..

‘또 오해영’ 에릭 “박도경이었다면?..

여장 틀니 카사노바..망가진 유승호? ..

“가족보다 친한 동지” 김혜수 밝힌 ..

‘사냥’ 안성기 “‘런닝맨’ 출연소..

‘사냥’ 조진웅 “‘시그널’ 찍으며 ..

고지용 “8월 엔터社 설립, 젝키 늘 응..

“내 매력? 귀여운 것” 딴따라 이태선..

“공과사 무조건 구분” 친절한 김혜수..